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바이오산업 신 성장동력 가능성 강점"
김창숙 교수, 한국은행 제주본부 경제 세미나서 제기
이승덕 교수 "관광산업 중심 공유경제 정책적 지원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6.18. 17:47: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국은행 제주본부는 18일 라마다프라자제주호텔에서 '제주지역 신 성장동력 확충을 위한 정책과제'의 주제로 2019년 상반기 지역경제 세미나를 개최했다.

제주의 신 성장동력으로 지역 특성을 감안, 바이오산업에 대한 미래 혁신 전략 수립이 필요하다는 주장이다.

한국은행 제주본부는 18일 라마다프라자제주호텔에서 '제주지역 신 성장동력 확충을 위한 정책과제'의 주제로 2019년 상반기 지역경제 세미나를 개최했다.

제주대 생명자원과학대학 분자생명공학전공 김창숙 교수는 '바이오 경제시대, 제주 바이오산업의 혁신 전략'의 주제발표에서 바이오산업 육성의 필요성 및 장점을 강조했다.

김 교수는 "제주 바이오산업은 생물종 다양성 및 가치 인식 증대, 청정지역 브랜드 가치의 부각으로 차별화 용이, 관광산업과 연계한 신규 산업 성장 가능성 등의 강점이 있다"라며 "제주 바이오산업 육성은 정책, R&D, 인프라 확대 등 종합적 차원에서 접근하고 해결해야 하며 특히 제주도의 강력한 BT산업 육성 의지와 민간투자 여건 조성이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김 교수는 특화 바이오기술 전략 추진, 국제적 수준의 인프라 확충, 기업친화적 여건 조성, 글로벌 네크워크 구축 등 제주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과제들도 제시했다. 특히 글로벌 제주바이오 기술연구원(가칭) 등 글로벌 제주 바이오 싱크탱크 및 실행기구의 설치도 이뤄져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토론자로 나선 장원국 제주테크노파크 용암해수산업지원센터장은 제주의 경우 용암해수를 활용한 바이오산업의 경쟁력이 높다고 판단했다. 또한 현창구 제주대 화학·코스매틱학과 교수는 제주 화장품산업은 청정자원을 활용한 특성화로 타 지자체에 견줘 경쟁력이 높지만 제2의 도약을 위한 준비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짚었다.

이와 함께 '4차 산업혁명과 플랫폼 공유경제'의 주제발표에 나선 성균관대 경제학과 이승덕 교수는 "제주지역 기업들이 플랫폼 공유경제시스템에 신속하게 적응할 수 있도록 공유경제 비즈니스 모델 개발이 가장 활성화 되어 있는 관광산업을 중심으로 정책적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고 피력했다.

경제 주요기사
aT, '공공급식 운영 활성화 지원 사업' 대상자 … 올해 설 연휴 기간 인기 여행지 1위 '제주도'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2700명 공개채용 농협은행·제주신용보증재단, 중소기업 지원자…
강정금·이현주·강동훈, 2019 NH나눔리더로 선정 대한항공, 새해맞아 '복조리 걸기' 행사 실시
티웨이항공, 45개 노선 대상 ttw 특가 항공권 이… 양창식 KT제주본부장 제주 최초 KT임원 승진
올해 제주 제조업전망 6년 만에 '최저' 제주 아파트 입주경기 올해도'싸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