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추자도 인근 해상서 조업하던 선원 숨져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6.14. 13:30: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 추자도 인근 해상에서 조업하던 선원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13일 오후 8시 49분쯤 제주시 추자도 서쪽 약 13㎞ 해상에서 조업하던 목포선적 M호(22t, 안강망, 승선원 7명)의 선원 옥모(57)씨가 조업 중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이에 해경은 어선을 추자도 신양항으로 유도하고 헬기를 보내 옥씨를 제주시내 병원으로 긴급 이송했지만 끝내 숨졌다.

 해경 등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해경 의무경찰 선발시험 연기 코로나19 사태에 더 빛나는 헌혈 릴레이
기간제 근로자 3명 해고 무효소송 패소 제주지검 "코로나19 범죄 엄정 대처"
검찰, 고유정 무기징역 판결 불복 항소 제주 첫 소개 명령 환자 강제 퇴·전원 '비상'
"흰색 방역복 입은 구급대 봐도 놀라지 마세요" 남해어업관리단 조난어선 2척 잇달아 구조
"460병상 확보하라" 병원마다 환자 강제 퇴·전… 제주서 화재사고 잇따라… 인명피해 없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