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U20월드컵] 일본, 멕시코 3-0 완파 '16강 예약 '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27. 08:49: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멕시코전에서 골을 넣고 기뻐하는 일본의 미야시로(왼쪽).

일본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북중미의 강호 멕시코를 완파하고 16강 진출을 예약했다.

 일본은 27일(한국시간) 폴란드의 그디니아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B조 2차전에서 미야시로 다이세이의 멀티골과 다가와 교스케의 1골을 앞세워 멕시코를 3-0으로 완파했다.

 1차전에서 에콰도르와 1-1로 비겼던 일본은 1승 1무(승점 4)를 기록해 2연승으로 16강 진출을 확정한 이탈리아(승점 6)에 이어 2위에 자리했다.

 일본은 이탈리아와 최종전이 남아있지만 최소 3위를 확보해 16강 진출 가능성이커졌다.

 이번 대회에선 6개 조 1, 2위 12개 팀과 3위 가운데 성적이 좋은 네 팀이 16강에 오른다.

 일본은 전반 21분 아크 정면에서 후지모토 간야의 헤딩 패스를 받은 미야시로가왼발 슈팅으로 골문을 꿰뚫었다.

 전반을 1-0으로 앞선 일본은 후반 들어서도 공세를 멈추지 않았다.

 후반 6분에는 다가와가 코너킥 상황에서 헤딩슛으로 팀의 두 번째 골을 터뜨렸다.

 이어 선제골 주인공인 미야시로가 후반 32분 한 차례 더 골망을 흔들면서 3-0 대승을 완성했다.

 한편 A조의 세네갈은 2차전 상대 콜롬비아를 2-0으로 제압하고 2연승을 달려 B조의 이탈리아와 함께 16강행을 확정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박종훈 vs 바레다 한국-멕시코전 선발 격돌 '대만 쇼크' 잊고 멕시코 잡아라
부평국 제주도체육회 상임부회장, 사의 표명 포수 절실한 롯데 '이지영·김태군' 왜 안 잡나
류현진 아시아 최초 사이영상 수상 실패 근대5종 간판 이지훈 “도쿄올림픽 간다”
호주도 '야구종가' 미국 잡았다 "최강 2세 제주마 가린다"
제주Utd 24일 유소년 축구클리닉 개최 키움, 포수 이지영과 3년 18억원 FA계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