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괭생이모자반 제주 해역 올해 첫 출현
국립수산과학원, 20~21일 ha당 약 10개체 발견
지속적 유입 가능성… 수산·선박운항 주의 당부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4.23. 16:51: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 해역 괭생이모자반.

제주바다의 불청객 괭생이모자반이 발견되면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은 지난 20일부터 21일 사이에 제주 동쪽해역에서 괭생이모자반 덩어리(직경 1~5m)가 ha당 약 10개체가 발견됐다고 23일 밝혔다.

 또 위성(LANDSAT8)자료에서도 제주 남부 및 북부 추자도 주변 해역에서 괭생이모자반 띠가 있는 것으로 확인돼 지속적으로 유입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대규모 띠 형태로 이동하는 해조류인 괭생이모자반 덩어리는 선박 스쿠류에 감겨 조업과 항해에 지장을 초래하고, 양식장 그물 등에 달라붙어 시설물 파손 및 유실 등의 피해를 입힌다.

 괭생이모자반은 갈조류의 일종인 해조류로 동아시아지역에 폭넓게 분포하며, 겨울철이 주 성장시기이다. 아울러 파도 등에 의해 암반에서 떨어져도 괭생이모자반의 가지에는 수많은 공기주머니(기낭)가 있어 해류를 따라 서식지로부터 수 백 ㎞까지 이동이 가능하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선박과 지구탐사위성, 무인기(드론) 등 가능한 모든 수단을 이용해 괭생이모자반에 대한 조기예보 체계를 가동하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해양수산부에서 수립한 종합대책에 따라 국립수산과학원이 해양경찰청 등 유관기관과 협조해 예찰·예보 체계를 수행 중에 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어제 낮 최고 33℃ 기록.. 첫 '5월 폭염' 순천대 제9대 총장에 제주출신 고영진 교수
제주교육청, 지방공무원 1월 정기인사 없앤다 제주자치도 현장인력 강화 공무원 102명 증원
제주 북부 오늘도 30℃ 넘는 무더위 예상 장성철 "범도민행동 제2공항 공청회 방해 정당성 상…
제주지방 올들어 가장 무더웠다.. 낮 최고 31.3℃ 제주권역 23일 오전 2시 오존주의보 발령
제2공항 기본계획과제 발굴 공청회 파행 종료 제주북초 총동창회 99년 전 모교 만세운동 재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