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민간중심 전기차 급속충전기 보급 확산
한국에너지공간·민간단체 등6개기관과 mou
고가 급속충전기 구축비용 일부 지원
내년 도내 40기 보급 목표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11.30. 11:17: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민간 충전서비스 산업 육성을 위해 제주도와 한국에너지공단과㈜제주전기자동차서비스,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주), ㈜한국전기차서비스, 보타리에너지(주) 등 6개 기관과 '민간 충전서비스 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한국에너지공단과 협력해 초기 구축 부담이 큰 전기차 급속충전기에 대한 민간투자 부담 해소 및 민간 중심의 충전기 구축 확산을 위한 행·재정적 지원에 나선다.

 한국에너지공단은 급속충전기 1기당 최대 2000만원을 지원한다. 도는 공동주택 및 둘레 500m 이내 지역에 설치 시 1000만 원을 지원하고 편의시설 및 주유소, 관광지 등에 구축 시 500만 원을 추가 지원해 민간충전서비스 산업을 육성해 나가게 된다.

 민간충전사업자는 '전기자동차 충전인프라 설치·운영 지침'에 준해 최소 2년간 충전기 설치 및 운영·관리하게 된다.

 제주도는 고가의 급속충전기 구축비용 일부를 지원하게 되면, 민간충전사업자의 시장진입 장벽을 낮출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공공투자 중심에서 민간중심의 급속충전기 인프라를 확충 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제주도는 한국에너지공단과 연계해 내년도에 '전기차 민간 충전서비스 산업 육성사업'으로 공동주택 및 도민이 일상생활에서 손쉽게 이용 할 수 있는 주유소, 편의점 , 관광지 등에 급속 충전기 약 40기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환경-경제' 지속가능발전한 청사진 수립" 제주시 공무직 공채 최종합격자 13명 발표
여름철 불법 숙박업 합동단속 실시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 시행
2019년 문화의 달 행사 총감독 김태욱 위촉 '한라산 화산활동사 연구 결과 공유' 19일 워크숍 개…
제주 '공공 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 구축 사업' 선정 친환경감귤 문제 해충 '썩덩나무노린재' 방제 연구
제주공공기관 임원 임금 제한 '살찐 고양이 조례' … 제주지역 해수욕장 수질·모래 '안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