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시 동성로 도시계획도로 10월 개통
1999년 결정 이후 19년만에 사업 마무리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8.30. 13:49: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 연삼로와 오라로를 잇는 동성로가 오는 10월 개통을 앞두고 있다.

 제주시는 1999년 1월 도시계획도로로 결정된 동성로(폭 25m, 연장 350m)를 10월초 개통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해당 노선은 오라로와 연삼로를 잇는 주 간선도로 임에도 불구하고 왕복 2차로에 불과해 그동안 병목현상으로 출퇴근시간 상습정체되어 왔다. 특히 보행로가 갖춰지지 않아 시민들이 많은 불편을 겪어왔다.

 사업비 총 46억원(보상비 21억원 포함)이 투입됐으며, 사업 구간 토지보상과 건물철거가 마무리됐다.

 제주시 관계자는 "동성로 조기개통을 통해 교통체증을 해소하고, 인도를 설치해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 아동학대 절반 이상 '집'에서 발생 '짬짜미' 공무원 예산 전용 의혹 보강 수사 지휘
제주지방 이번 주말 기온 뚝..쌀쌀한 날씨 '웹으로 만나는 코딩과 인터넷' 강의
병원서 흉기 난동 벌인 40대 남 구속 제주서 불법 문신 시술 30대女 집행유예
2019년도 공유재산 실태조사 실시 제주서 마약 '카트' 섭취 예멘인 4명 기소유예
제주시 2019년 농촌현장포럼 운영 3명 사상자 낸 제주UTD 이창민 선수 기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