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국방부 "강정마을 갈등 치유에 적극 노력"
13일 국방부-제주도, 강정마을과 잇단 면담
서주석 차관 "도민과 상생·협력토록 노력"
원 지사도 강정마을회와 공동체회복사업 논의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8.13. 19:39: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국방부는 강정마을 갈등 치유에 적극 나서겠다는 뜻을 밝혔다. 국제관함식 준비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제주를 방문한 서주석 국방부 차관은 "지금부터라도 도민과 상생·협력토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서 차관은 13일 오후 국제관함식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원희룡 제주도지사를 만나 "강정마을에서 협조해 주셔서 국제관함식을 제주에서 할 수 있게 됐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서 차관은 그러면서 "지난 2007년부터 작년까지 11년이 지났지만 (강정마을에) 갈등이 있다. 저희가 적극적으로 (갈등을)치유하는 것이 필요할 것 같다"면서 "지금부터라도 제주도민과 함께하는 상생·협력토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원희룡 지사는 "앞으로 제주도민들 특히 아픔을 갖고 있는 분들을 존중해주시면 좋겠다"며 "민군이 함께 협력하려면 좀 더 해군에서 마음을 쓰셔야 할 것이다. 저희도 노력을 하겠다"고 답했다.

 이에 앞서 서 차관은 이날 오전 서귀포시 제주 민군복합항을 방문해 국제관함식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강희봉 강정마을회장 및 임원진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서 차관은 강정마을사람들과 관함식을 계기로 민군의 상생·화합으로 나아갈 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원 지사도 서 차관과 면담에 앞서 강정마을회 임원들과 만나 공동체회복사업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원 지사는 이날 "갈등이 있는 상태에서 범정부차원에서, 부처차원에서 추진된 사업들이 워낙 시간이 많이 지나다보니 마을회 동의가 돼 있었는지 아닌지 빛이 바래버렸다"면서 강정마을 공동체 회복 사업에 대한 정리가 필요함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중-삼중으로 처리하지 말고 한번에 모아서 도의 각 부서는 부서대로 행정부지사가 총괄해주고, 행정부지사와 이야기 충분히 못한 것 있으면 이야기 해 달라"고 말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의회 행조특위, 17개 대규모 사업장 증인신문… 제주도, 미등록반려견 민·관합동단속 추진... 적발…
JDC, 국민(도민)참여예산 온라인 투표 제주도 공무직노조 "2020년 생활임금 고시 즉각 철회
'제주형 사회적농업' 내년부터 추진 제주 공공기관 1년간 경영 '특출한 성과 없다'
415억 투입한 옛 탐라대 활용 수년째 감감 제주도 내달 감사 돌입…도의회·감사원 순으로
[월드뉴스] 사우디 석유시설 가동 중단, 유가 상승 … 추석연휴 '조국·총선·농작물 피해' 화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