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가뭄 극복 먼저" 제주 선도농업인 대회 9월로 연기
가뭄으로 인한 월동채소 파종 지연 등 원인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8.06. 16:46: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농업기술원은 오는 9~11일 3일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던 '선도농업인대회'를 9월20일 전후로 연기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 2일 농업인단체협의회와 가진 임시회의에서 지속된 폭염과 가뭄으로 당근 등 월동채소 파종이 지연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과 고통을 나누고 가뭄을 해결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판단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도농업기술원은 가뭄이 해갈되고 월동채소 정식이 마무리되는 9월 20일 전후에 선도농업인대회를 열리고 잠정 결정하고, 개최장소와 행사 등도 농업인단체와 행사대행업체등과 협의회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한편 선도농업인대회는 농산물개방, 이상기후, 농촌인구 감소 등 농업환경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시설공단 정부 심의 통과…'인력설계 재검토' … "감귤 제값받기는 농가 의지에 달렸다"
'102명 증원' 제주도 행정기구 조직 개편 추진 제주도의회, 제주해군기지 진상규명 촉구 결의안 …
초대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장 김치훈씨 임명 대통령 공약 '자치도 제도적 완성' 소관부처 발목
"제2공항, 도민 개개인의 지혜에서 답 구해야" 열대거세미나방 제주서 국내 첫 발견
"옛 탐라대에 국내외 체육단과대학 유치하자" 제11대 제주도의회 예결특위 새롭게 구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