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가뭄 극복 먼저" 제주 선도농업인 대회 9월로 연기
가뭄으로 인한 월동채소 파종 지연 등 원인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8.06. 16:46: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농업기술원은 오는 9~11일 3일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던 '선도농업인대회'를 9월20일 전후로 연기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 2일 농업인단체협의회와 가진 임시회의에서 지속된 폭염과 가뭄으로 당근 등 월동채소 파종이 지연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과 고통을 나누고 가뭄을 해결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판단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도농업기술원은 가뭄이 해갈되고 월동채소 정식이 마무리되는 9월 20일 전후에 선도농업인대회를 열리고 잠정 결정하고, 개최장소와 행사 등도 농업인단체와 행사대행업체등과 협의회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한편 선도농업인대회는 농산물개방, 이상기후, 농촌인구 감소 등 농업환경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스페인 마드리드 도심 2000마리 양떼 ‘… 정부, 보행노인 사고 위험지역 특별점검 나선다
오영훈 의원"구난 조직 중복 신설, 행정 비효율 가… 제주 주요 환경정책 제자리걸음... "도, 의지 없다"
제주 '탄소 없는 섬' 조성 시너지 효과 '천군만마' 제주시 해양쓰레기 처리 1억3000만원 투입
매년 감소하는 홀로사는 노인 주거비 지원 '도마' "제주 공공기관서도 성불평등 용어 만연"
제주 고유 건축자산 체계적 관리·활용계획 마련 제주도 2020년 국고보조금 1437억 추가 확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