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휴가철 캠핑용 정육·채소류 가격 올랐다
4인 가족 구입비용 유통업태간 최대 31.5% 차이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7.29. 10:44: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휴가철을 맞아 캠핑용 식재료 가격이 오른 가운데 전통시장이 상대적으로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9일 한국소비자원이 지난 20일 휴가철 캠핑용 식재료로 많이 소비되는 정육·채소류 등 25개 품목(39개 상품)의 가격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전년대비 고구마· 깻잎·쇠고기 등이 상승했고, 양파·오이·캔커피 등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휴가철 캠핑용 식재료 39개 상품 중 전년 대비 가격이 상승한 상품은 23개였고, 하락한 상품은 14개였다.

정육·채소류(12개)의 경우, 양파(-15.9%)·오이(-10.7%)를 제외하고 고구마(31.7%)· 깻잎(13.4%)·버섯(11.2%)·쇠고기(등심)(5.4%) 등 나머지 10개 상품이 전년에 비해 모두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음료·주류(11개)도 캔커피를 제외하고 8개 상품이 전년에 비해 상승한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캔맥주와 생수류가 상대적으로 많이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가공식품(16개) 중 11개 상품이 하락(10개) 또는 보합세(1개)를 유지한 것으로 파악됐다. 소시지·소금·참기름 등이 상대적으로 많이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



유통업태별로 4인 가족 기준 구입비용을 비교한 결과, 전통시장(12만9438원)· 대형마트(13만4283원)·SSM(15만1306원)·백화점(18만8888원) 순으로 저렴했다. 전통시장이 백화점보다 31.5%, SSM보다 14.5%, 대형마트보다 3.6% 더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통업태별 구입비용은 전년에 비해 모두 상승한 것으로 분석됐으며, SSM(7.1%)·대형마트(4.0%)·전통시장(1.2%)·백화점(0.9%) 순으로 많이 상승했다.

정육·채소류 12개 품목을 모두 구입할 경우 전통시장이 2만1101원으로 가장 저렴했으며, 다음으로 대형마트(2만4569원)·SSM(2만6325원)·백화점(3만6627원) 순이었다.

가공식품의 경우 대형마트(5만1527원)가 가장 저렴했으며, SSM(6만422원)과 14.7%의 가격차를 보였다. 음료·주류 역시 대형마트(2만7850원)가 가장 저렴했으며, 백화점 (3만3325원)과 16.4%의 가격차를 보이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제 주요기사
7월 놓치지 말아야 할 제주관광 10선 중기 근로자 "공공주택 공급확대 가장 원해"
내년 주52시간 도입 제주감귤 유통 '비상' 규제강화에도 제주 가계대출은 여전
제주도 절반 이상 관리지역 전국 최고 '제주지니' 회원 대상 식품대전 무료 관람권 제공
제주항공 토스 간편결제 서비스 도입 숙박·항공 예약대행 피해 예방주의보
올 들어 무역수지 가장 큰 적자폭 기록 7~9월 제주 아파트 462세대 입주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 무더위 날리는 모델들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