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20일 제주 월동채소 전망 발표회 예정
오후 2시 농어업인회관서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7.19. 10:31: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은 20일 오후 2시부터 농어업인회관에서 한국농촌경제연구원과 공동으로 '2018 제주 월동채소 수급 안정을 위한 전망 발표 및 현장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발표회는 제주 주요 월동채소에 대한 수요와 공급, 판매시장 동향, 도 정책 방향, 금후 전망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농업인, 농협, 행정이 공동으로 현안 사항에 대한 대처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마늘, 양파 등 양념채소류와 월동무, 당근, 양배추 등 엽근채소류의 수급 전망과 올해 채소류 재배의향 조사결과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 한국청과의 '월동채소류 도매시장 판매 동향과 소비자 트렌트 변화에 맞춘 출하 전략'에 대한 발표와 농업기술원의 ' 월동채소류 재배 여건 변화와 연구 방향', 제주도 식품원예특작과의 '제주지역 월동채소 수급 안정화 방향 및 대책'에 대한 발표가 이어진다.

 주제발표가 끝나면 박기환 농업관측본부 본부장이 좌장을 맡아 토론자와 발표자가 참여하는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참석한 농업인으로부터 의견을 듣기도할 예정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야당 의원 야유한 아베 총리 “잘못… 거센 파도를 피해…
원희룡 지사, '외출' 휴가 내고 '미래통합당' 출… 양길현 "사회적 협동조합 형식 특별개발우대 …
JDC 경영기획본부장에 강승수씨 김영진 "미래통합당 출범 환영"
고경실 "미래통합당 출범 환영" 박희수 "지하수·풍력·토지 등 공공재 관리 강…
제주경제 2016년 정점...3년 연속 내리막 길 제주도 악취관리지역 추가 지정 고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