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설
[사설]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강력 규탄한다
편집부 기자 hl@halla.com
입력 : 2021. 04.15.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일본이 13일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결정했다. 사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인접지역 제주로선 우려가 현실로 되면서 도민 건강에 미칠 위협 때문에 큰 반발이 예상된다. 당장 원희룡 도지사가 기자회견을 통해 강력 대응 방침을 밝힌데 이어 도민사회도 범도민적 항의·규탄 등에 나설 조짐이다.

정부와 제주도는 즉각 일본의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 소식에 강하게 반발하며 강력 대응방침을 천명했다. 일본이 최인접국인 우리나라와 협의나 양해없이 일방적으로 취한 조치인데다 주변국의 안전, 해양환경에 초래할 위험 등을 고려하지 않은 무책임한 처사 때문이다. 정부는 범정부차원의 대응방안을 통해 오염수 처리 전과정에 대한 정보공개와 국제 검증 요구, 국내 해역 방사능 유입 감시 철저, 일본산 수산물 원산지 단속 강력 이행 등에 나서기로 했다. 원 지사는 더 나아가 “제주 부산 경남 울산 전남 등 5개 지자체로 오염수 저지 대책위를 꾸려 적극 대응하는 한편 제주 주재 총영사를 초치해 일본측에 강력 항의하겠다”는 입장을 냈다. 도내 어민들도 수산물 먹거리 안전성에 심각한 위험을 초래할 이번 조치에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이번 상황은 양국 관계 이전에 국민의 안전을 우선해야 한다는 사안의 특수성에 있다. 정부가 일본과의 외교적·법적 대응에 입장 표명만이 아닌 ‘행동’으로 나서야 할 이유다. 바다로 둘러싸인 제주로선 범도민적 강력 규탄 움직임이 더욱 당연하다. 원전 오염수 방류가 이뤄지면 동해 남해로의 유입 가능성에다 수입되는 일본산 수산물이 도민 밥상에 오를 수 있어 도민 누구도 예외없는 아찔한 상황이어서다. 도민 건강은 물론 어민 생계도 중장기적으로 직접적 위협요인이 될 수 있다. 도민 이름으로 일본의 조치를 강력 규탄한다.

사설 주요기사
[사설] 주민참여예산 도입 취지 제대로 살려야 [사설] 제주 산지전자거래, ‘외연’ 확장 더 …
[사설] 외부 충격에 민감한 산업구조 개편해야 [사설] 전지훈련팀 유치, ‘차별화’ 전략 올인…
[사설] 코로나19 ‘산넘어 산’… 특단 대책을 [사설] 만나서 수금하듯 뺏어가는 보이스피싱
[사설] 인프라 문제 불거진 도시공원 특례사업 [사설] 이중섭미술관, 새로운 도약위해 새 틀 …
[사설] 용암해수 산업화 법적 근거도 없었다니 [사설] 월동채소 ‘휴경사업’, 강력 추진돼야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