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롯데관광개발, 제주로 본사 이전 마무리
21일 주주총회에서 본점 소재지 정관변경 승인
1조원 투자해 3,100명 신규 채용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통해 제주에서 제2의 창업 선언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20. 09.21. 15:13: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통해 일등 향토기업이 되겠다고 선언한 롯데관광개발이 제주로 본사 이전 절차를 마무리했다.

 롯데관광개발은 21일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잇따라 열고 회사 본점을 제주시 노연로 12(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로 옮기는 정관변경을 확정 승인했다고 밝혔다.

 롯데관광개발은 곧바로 법원에 등기이전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롯데관광개발은 1971년 회사 설립 이래 50년 이어온 광화문 시대를 접고 제주에서 제2의 창업을 시작하게 됐다.

 롯데관광개발은 설립 이후 당시 불모지나 다름없던 관광업계에서 최초로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한 것을 비롯해 업계최초 KOSPI 상장, 항공 전세기와 크루즈 전세선 운항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종합여행기업으로 개척자 역할을 수행해 왔다.

 롯데관광개발 김기병 회장은 "제주도 핵심 관광명소로 조성되는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통해 관광대국으로 위상을 높이고, 고급일자리 1등, 세금 1등의 약속을 실천하는 일등 향토기업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롯데관광개발은 총 사업비 1조6,000억원에 달하는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개발을 위해 1조원이 넘는 천문학적인 금액을 투자했다. 이는 순수 국내 자본으로 제주도에 투자한 역대 최대 규모다.

 또한 신규 채용인원 또한 3,100명으로 제주 취업 사상 단일기업으로 가장 많은 규모의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롯데관광개발은 이 중 80%를 도민으로 우선 채용하기로 했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의 현재 공정률은 99.9%로 이달 중 준공허가를 받고 이후 호텔등급 결정이 이루어지는 대로 카지노 이전 허가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롯데관광개발은 지난달 14일 제주도가 진행한 카지노산업 영향평가에서 카지노 이전 적합판정을 받은 바 있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38층, 169m 높이로 제주에서 가장 높은 롯데시티호텔(89m)보다 2배 가량 높으며, 연면적은 여의도 63빌딩의 1.8배인 303,737㎡로 제주도 최대 규모다.

 세계적 프리미엄 호텔 브랜드인 하얏트그룹이 전체 1,600 올스위트 객실 및 14개 레스토랑, 8층 풀데크, 38층 스카이데크, 호텔부대시설 등을 그랜드 하얏트 제주(GRAND HYATT JEJU) 브랜드로 운영할 예정이다.

 

경제 주요기사
'260억 적자' 제주관광공사 "도민에 상실감" 대… 제주 여름휴가 만족도 5년 연속 1위
제주공항 이용객 급증으로 편리성 하락 제주지역 사상 첫 인구 자연감소 이뤄지나
'낮은 공실률' 제주지역 상업용 부동산 수익률… 제주항공우주박물관에서 밤하늘 달보카?
제주빈집 5년전 비해 1만8100호 증가 제주지역 8월 임금 근로자 7000명 감소
할인률 높은 제주 충전 후 부산 등 사용 세금만… 커뮤니티비즈니스 스쿨 참가자 모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