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경매시장 낙찰률 전국 최저 수준
지지옥션, 2020 7월 경매시장 동향보고서 발표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08.06. 16:36: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지역 경매시장 낙찰률이 전국 최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6일 법원경매 전문기업 지지옥션이 발표한 '2020년 7월 경매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경매 진행 건수는 1만2812건으로 이 중 4391건이 낙찰됐다. 낙찰률은 34.3%로 전월 대비 2.2% 감소했으나, 낙찰가율은 전월 대비 0.3% 오른 73.3%를 기록했다.

 제주지역의 경우 지난달 경매가 진행된 293건 중 77건이 낙찰됐다. 낙찰률은 26.3%로 전월 보다 4.8% 떨어지며 전국 최하위권을 기록했다. 제주보다 낙찰률이 낮은 지역은 경남(24.9%)가 유일하다. 낙찰가율은 전월 대비 17.4% 상승한 71.7% 수준으로 회복했다.

 특히 업무·상업시설의 경우 98건이 경매에 부쳐졌으나, 이 중 12건만 낙찰되면서 낙찰률 13.8%, 낙찰가율은 85.1%를 기록했다. 주거시설은 69건이 진행돼 17건이 낙찰, 낙찰률 24.6%, 낙찰가율 54.8%를 나타냈다. 또한 토지는 경매 진행된 125건 중 48건이 낙찰되며 낙찰률 38.4%, 낙찰가율 74.4%를 기록했다.

 한편 서귀포시 표선면 가시리 소재 임야가 감정가의 100%인 20억5100만원에 낙찰되면서 제주지역 최고 낙찰가를 기록했으며, 2위는 제주시 한림읍 협재리 소재 전으로 20억5000만원, 3위 제주시 애월읍 하귀2리 소재 전이 20억3000만원 등이 뒤를 이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드림타워 합격자 1000여명 추석선물(?) 받았… JDC 지정면세점 추석맞이 특별 사은행사
추석 연휴 맞아 소상공인 매출 회복 코로나19 재확산 추세에 소비 심리 '뚝'
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 전국 최우수상 수상 이석근·박유미 부부 '새농민像 본상' 수상
제주도 관광기념품 공모전 시상식 개최 코로나19 피해 업체 금융 지원 자금 증액
목포~제주 잇는 '퀸제누비아' 선보인다 "그래도 명절"… 코로나 이겨내며 활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