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45회 제주도미술대전 최창훈 '휴먼' 대상
도내외 평면·입체 58점 접수… 1차 심사 통과 15점 입상
대상자 상금 1000만원·내년 초대전… 우수상 김현수·이호철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24. 22:23: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대상작 최창훈의 '휴먼'.

대상 수상자 최창훈 작가.

한국미술협회제주도지회(회장 강민석)가 주최한 제45회 제주도미술대전에서 제주 최창훈 작가의 평면 작품 '휴먼(HUMAN)'이 대상작으로 선정됐다.

전국 공모로 이루어진 이번 도미술대전에는 평면 47점, 입체 11점 등 58점(제주도외 12점)이 접수됐다. 1차로 포트폴리오와 디지털 이미지를 접수받은 뒤 1차 심사 통과자를 대상으로 지난 23일 실제 작품 접수가 이루어졌고 24일 2차 수상작가 심사가 진행됐다.

그 결과 대상 1명, 우수상 2명, 선정작가상 12명이 가려졌다. 대상에 이은 우수상은 평면 작품인 김현수의 '서 있는 숲', 입체 작품은 이호철의 ' 구(口)'에게 돌아갔다. 24일 오후 5시 문예회관 1전시실에서 진행된 시상식에서는 대상 수상자에게 상금 1000만원(작품 매입비 포함)과 내년도 개인전 개최 지원 인센티브가 주어졌고 우수상에게는 상금 각 300명, 선정작가상에게는 상금 각 50만원이 수여됐다.

대상을 받은 최창훈 작가는 제주대 미술학과를 거쳐 홍익대학원 회화과에서 석·박사 학위를 땄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평론가 김영호 교수(중앙대)는 대상작에 대해 "화면을 해체하고 재구성하는 실험적 방식으로 평면처리 한 후 포토몽타주 기법으로 이미지를 구성함으로써 일상을 바라보는 시선과 존재의 문제를 흥미롭게 제기하는 있는 점이 인정됐다"고 밝혔다.

대상작을 포함 우수상, 선정작가상 수상작은 이달 29일까지 문예회관 1전시실에서 볼 수 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모든 개신교회 코로나 확산 방지 동참해… 1920년대 제주사회 빈틈 메워줄 자료 햇빛
제주 김만덕기념사업회 대구에 사랑의 쌀 1.5톤 제주도립무용단 30주년 공연·아카이브전 동시 …
제주 김만덕기념관 '작은 그림전' 관람객 호응… 제주CBS ‘대마도 4·3 수장학살’ 인권보도상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48)달력-정… 제주도립예술단 음악분야 정원 증원 요청 잇따…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문은 열었지만… 관람… 제주 문화창작품 홍보 마케팅 지원 공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