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감귤과 제주감귤농협의 역할
2023-04-23 14:04
오정환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감귤과 제주감귤농협의 역할


오정환 감귤농업인/제주감귤농협 조합원



제주감귤의 본격적인 도입·식재와 더불어 탄생한 것이 제주감귤농협으로 어느 농협 조직보다
역사가 길며 제주감귤과 희노애락을 함께해 온 제주감귤산업에서 없어서는 안될 중요한 동
반자인 전문농협이다.
그러나 최근 제주감귤의 실상을 보면 참담하기 그지없고 희망이 있는지 반문하지 않을 수 없
다. 노지 감귤을 1년 농사짓고 도매시장에 보내면 판매대금은 고사하고 역으로 처리비용을
보내야 하는 현실에서 아무 말 없이 돌아서야 하는 늙은 감귤농업인의 맺힌 눈물을 보며 무
엇을 느껴야 하는가?
빚을 내어 하우스를 지었건만 영농자재비, 인건비 상승에 가격하락마저 이어져 살기 힘들다는
농업인의 한숨에 뭐라 위로하고 희망을 줄 수 있을까?
감귤의 옛 명성은 지난 지 오래고 다시 올 것 같지도 않지만 제주감귤이 없는 식탁 또한 상
상도 할 수 없을 것이다. 아직도 사랑받는 국민 과일인 것은 맞지만 소비량은 해마다 줄고
대신 수입 오렌지나 대체 과일이 그 자리를 대신하고 있다.
그렇다고 이대로 주저 앉을 것인가?
제주감귤의 미래는 있는지, 관련된 기관·단체는 제 역할을 하고 있는지, 그 중심에 선 감귤농
협은 그 역할에 충실한가 되묻고 싶다. 최근 감귤농협을 보는 시선이 곱지 않다는게 세간의
평가이며 정말 감귤전문조직인지 의구심마저 들게 한다.
어떤 조직이든 CEO의 역할은 실로 중요하다. 감귤산업과 조직, 조합원을 위해 헌신·봉사하
라고 있는 자리가 조합장 자리인데 그 뜻을 저버리고 소통과 화합, 비젼은 제쳐두고 잿밥에
만 관심 두는 사람은 누구나 비판받아 마땅하다. 도가 지나친 편중된 인사와 최측근 챙기기
에 조직력은 와해되고, 자화자찬하며 선거 공신을 위해 흥청망청 써버린 재임식 돈으로 어려
운 농업인, 조합원 복지 등 좋은 일에 쓸 수는 없었을까 하는 아쉬움이 드는 건 무슨 이유
인지?
쓴소리하는 사람들 목소리에 귀닫고 좋은 말만 들으려 하는 수장이 있다면 그 조직의 앞날
은 뻔하다. 최근 몇 년간 조합은 무얼했는가 되돌아보라.
농협중앙회·노조간 법적 소송과 패소, 노조파업, 사업장 철수, 조직구성원간 불화. 성적표는
전부 “가”이다. 소통과 화합의 창구는 몇 몇 그들만의 술창구로 빛을 바랬고 구성원들의 신
뢰마저 잃어 버린지 오래다. 감귤농협은 그 조직이나 구성원들의 능력은 실로 뛰어나나 그
인재를 발굴하지 못하고 적재적소에 활용 못하는 현실이 안타깝다. 누구의 책임인가?
감귤농협이라면 전문농협으로서 제주감귤과 조합원을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 고민하고 그 역
할을 충실히 해야만 존재가치가 있는 것이다. 날로 약해져 갈 길 잃어가는 감귤산업과 조합
원을 위해 희망을 심어 주려는 노력이 필요한 때이다. 관련 기관, 중앙·지방 정부와 소통건의
하고 정책 제안, 감귤 생산지도, 유통판매를 탈바꿈시켜 제주감귤이 미래에도 희망적이고 지
속가능한 기간산업으로 백년대계의 청사진을 그려야 하는 책임과 역할이 어디에 있는지 생각
해보라.
발아래 떨어진 먹이만 쪼아 먹는 참새는 그 위에 떠 있는 독수리를 보지 못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3489 대정119센터 소방 실습을 마치며  ×1 ×1 [1] 한라대 응급구조과 실습생 강태운 07-12
3488 안덕119센터 실습을 마치며  ×1 고은빈 07-12
3487 주차난에 밀려난 통학로  ×1 고경연 07-11
3486 (기고)7월 재산세 성실납세에 적극 동참을   ×1 [1] 고종필 07-07
3485 기고(지역사회에서 노인돌봄해결, 노노케어)  ×1 [5] 제주도청 노인복지과 유은숙 07-06
3484 해양수산연구원 어업인 대상 오분자기 종자생산 기술교육  ×1 [2] 홍성완 07-06
3483 (기고) 우수관광사업체, 믿고 가는 제주 관광  ×1 고선일(제주특별자치도 관광산업과) 07-04
3482 제주 (주)제이피엠 본사 건물 화단에 100년에 한 번 피는 '소철꽃' 개화  ×2 (주)제이피엠 07-04
3481 지구  ×1 비밀글 오조리 마을회 07-01
3480 에너지캐시백 활용, 전기절약 도전!   ×1 [2] 한전 제주본부 에너지효율부 대리 김종 06-30
3479 귀농 귀촌 살아보기로 지방 소멸 극복하자(농협안성교육원 강평구 교수)  ×1 ×1 농협안성교육원 강평구 교수 06-28
3478 제주의용소방대,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서 전국 1위 달성  ×1 비밀글 고성원 06-28
3477 기고문  ×1 비밀글 고기봉 06-27
3476 사회복지법인 청수 애서원 제19주년 개원기념식 개최  ×1 [2] 애서원 06-23
3475 제주 오조리 연안습지를 보존하자  ×1 ×1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4학년 김가인 06-21
3474 재사용할 수 있는 용기, 카페만이 아닌 다른 측면도 도입해야  ×1 비밀글 제주대학교 3학년 문동혁 06-20
3473 제주신도시로타리클럽, (사)제주YWCA에 쌀 200kg 후원  ×1 [2] 진애령 06-20
3472 제주솜다리로타리클럽, (사)제주YWCA에 ‘저소득층자녀 방과후교실 급식지…  ×1 [1] 진애령 06-19
3471 무늬만 친환경, 그린워싱!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김유영 06-19
3470 계속해서 증가하는 보이스피싱 사고, 예방법은?  ×1 비밀글 제주대학교 3학년 문동혁 06-18
3469 이상 기후 발생 더불어 낙뢰 피해까지.. 엘니뇨 현상 때문?  ×1 비밀글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3학년 김아름 06-16
3468 제주특별자치도의 기초자치단체 설치를 위한 방향 제언  ×1 ×1 강봉오 06-15
3467 제주특별자치도의 기초자치단체 설치를 위한 방향 제언  ×1 ×1 강봉오 06-15
3466 무더운 여름 전기 값을 아낄 수 있는 방법들   ×1 비밀글 제주대학교 3학년 문동혁 06-14
3465 제7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을 맞이하며  ×1 [2] 정상섭 0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