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의 밤도 "낮"처럼?
2020-12-18 10:18
성예린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원본 이미지 보기
'너무 어두워서 학교 안으로 들어가기 무섭습니다. 좀 밝아졌으면 좋겠습니다.' 대부분 학교 안에서 운동하시는 분들, 학생들이 가로등이 설치되어 있지 않은 학교에 관해 얘기했다. 그러나 실제 학교에 조명을 설치해도 학교 운동장에 설치된 조명시설 가동이 미비하고, 주민들의 야간 안전이 아직까지도 위협받고 있다. 학교 측에서는 예산 낭비, 소음으로 인한 민원이 우려돼 가로등을 설치하더라도 가동이 미비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최근 생활 수준 향상으로 인해 야간에 학교운동장이나 체육관을 이용하는 주민들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는 것은 전국적인 현상이다. 학교 가로등 설치 사례를 보면, 양산 동산초등학교의 경우 겨울 방학 기간에 5000여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운동장 태양광 가로등을 설치했다. 또한 장수군에서는 주민들의 안전한 귀갓길을 위해 장계초등학교 등 12곳에 안전가로등을 설치해 주민들에게 정서적 안정감을 안겨주고 있다. 완도초등학교 내에도 학교 관계자에 따르면 밤늦게까지 하루 평균 100여 명의 주민들이 운동이나 산책을 즐기기 위해 학교를 찾고 있다는 것을 밝혀 완도초등학교 내에 가로등 10개를 설치하였다. 이렇듯이 시민들은 가로등 설치를 희망하고 있고, 해결된 사례들이 있었다. 이로써 제주도 교육청은 학교 측에 예산을 지원해주고, 학교 내에 써치라이트를 설치하고 학교 밖은 어린이보호구역 기준으로 학교에서 300m 떨어진 곳까지 가로등을 설치하여 지역 주민들에게 안전한 밤길과 건강증진에 대해 노력해주어야 할 필요가 있다. 학교 내에 야간 조명이 밝게 빛나면 좀 더 안전하게 운동할 수 있으며, 범죄예방 효과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No 제목 이름 날짜
2872 암을 예방하려면 정기건강검진 미루지 말고 꼬박 꼬박!!  ×1 제주코로나방역대응추진단 박성혜 03-22
2871 개인이 소유한 전기차충전기를 함께 사용해요!  ×1 ×1 김재연 03-22
2870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허위신고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1 현명준 03-21
2869 물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물 재이용 실천  ×1 이준호 03-20
2868 거리두기의 장기화, 우린 무엇을 바라는가?  ×1 ×1 현동석 03-19
2867 국제라이온스협회 354-G지구 제3지역 특별교부금 지원사업  ×1 천사의집 03-19
2866 제주경찰의 사회적 약자 보호  ×1 ×1 박소정(남문지구대) 03-17
2865 비만의 해결은 왜 어려운 것일까?  ×1 ×1 제주코로나방역대응추진단 오미옥 03-17
2864 재활용품들이 주인공이 된 “재활용 포럼”을 개최한다면!!!  ×1 도 생활환경과 자원순환관리팀장 정근식 03-16
2863 기고 (추사 김정희와세한도)  ×1 허철훈 03-15
2862 바이 인감 ~ 하이 서명~  ×1 ×1 양현주 03-15
2861 SNS를 멈추고 자신에게 집중하라  ×1 ×1 허성환 03-15
2860 거리두기 장기화, 우린 무엇을 바라는가?  ×1 비밀글 현동석 03-12
2859 마스크 단상  ×1 김영진 02-27
2858 한전.신재생발전 직접 참여  ×1 한국전력제주본부 02-25
2857 끊임없는 아동학대  ×1 허성환 02-22
2856 제일플란트, 아이엠플란트치과, 장애인 임플란트 수술비 2,000만원 후원  ×2 한용 02-19
2855 (주)제이피엠 사랑의 헌혈봉사  ×1 (주) 제이피엠 02-17
2854 (기고) 졸업시즌에 졸업생보다 더 슬픈 화훼농가  ×1 안상준 02-16
2853 갈등-사회적비용  ×1 ×1 문석부 02-15
2852 우리 가족 한 달 음식물 쓰레기 처리비용이 한 달에 960원?  ×1 [2] 제주특별자치도 자원순환관리팀장 정근식 02-10
2851 설명절, 안전을 위한 특별한 선물 ‘주택용 소방시설’  ×1 남원119센터 소방교 김슬기 02-07
2850 코로나 시대! 설날은 삼가고 조심하는  ×1 유승훈 02-05
2849 코로나19 속 설 명절... 우리 농산물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1 농협 구례교육원 이은영교수 02-04
2848 일방 통행 도로 이렇게 놔두어도 될까? 최하은 0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