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이씨계성군파 제주입도조 시향제 조선왕조 제주자손들이 정성껏 봉행하다.
2019-10-11 09:49
전주이씨계성군파도종친회장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전주이씨계성군파 제주입도조 시향제
조선왕조 제주자손들이 정성껏 봉행하다.

○ 시월 상달의 넉넉함과 풍요로움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제주 입도 조이신 팽형조 및 득춘조 시향제를 10월 9일(수) 10시~13시까지 250명이넘는 종현가족들이 참여하에 정성을 다해 뜻깊게 봉행하였다

○ 먼저, 10시에 계성군파 입도조 2세인“득춘조”의 신성한 묘원앞에 조상님의 숨결을 들으며 도종친회 철헌회장이 초헌관을 시작으로 영대 종현이 아헌관, 기탁 1파종현이 종헌관이 차례로 봉행하였으며,

○ 이어 11시 조선왕조 계성군파의 제주 입도조이신 “팽형조”의 숨결을 들으며 연봉 고문이 초헌관으로, 정우 2파 회장이 아헌관, 1파 조건 종현이 종헌관으로 배례 등 경건한 참배를 마치며 종현가족들이 함께 기념 촬영하였다.

○ 2부행사는 잔디광장 간담회장에서 그동안 종사발전과 종현단합에 공로가 많으신 창언 ․ 철홍 자문위원이 대동종약원이사장 표창이 수여되 었으며, 종사발전에 공이 많은 모범종현인 청년회 2명과 여성회 3명에 대하여 대동종약원도지원장 표창을 수여하여 종사발전을 위해 헌신적 으로 이바지해오신 노고를 함께 기리며 대동단결의 의지를 굳건하였다
․ 청년회 – 우형 9파 이사 ․ 경도 12파 이사 ․ 여성회 – 손춘희 ․ 김미수․ 강미애
- 또한, 종현들간 정겨운 덕담을 나누며 오찬하며 종현 가족들이 십시일반 제향봉행하며 기탁한 헌성금을 발표한데 이어 철헌 도종친 회장과 곤우 계성군파종친회장의 인사말을 끝으로 시향제 봉행행사의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 계성군파 도종친회 집행부에서는 본 시향제 제향행사를 많은 종현 가족들이 참여하에 정성껏 봉행함은 물론 종현가족 화합분위기를 조성 하기 위하여 소파회장단회를 비롯한 여성회, 청년회, 이사회 등 참여 분위기 저변 확대는 물론 종현가족들이 제주입도조 시향제 봉행에 대한 중추절부터 참여권유 문자를 4회 발송하고, 소파(1~13파)별 묘제에도 참여 홍보하는에 노력해 왔다.
○ 한편, 조선왕조 가족인 계성군파의 제주 역사는 지금으로부터 375 년전인 1644년에 계성군의 4대손 팽형조께서 제주에 오셨는데, 오늘날 제주에 계성군파가 1만 9천여명이 되었고, 도내 전주이씨 가족의 2/3 를 차지하는 벌문이 되었다

○ 제주입도조 시향제는 예년과는 달리 많은 종현가족들이 참여하에 성황리에 대미를 장식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노력해 주신 모든 종현가족에게 고마운 인사를 드리며, 특히 제향음식 준비와 분위기를 살리는데 기여한 여성회 동여 회장과 여성회원들은 물론 참여 종현 들 안내 접수 및 교통안전 질서 유지에 애쓴 청년회 승학회장과 회원 들에게도 감사를 드린다.


전주이씨계성군파도종친회장 이철헌

No 제목 이름 날짜
2646 노형119센터, 신규직원 소방훈련 실시  ×2 양승호 05-03
2645 도민여러분, 불법무기자진신고하세요!  ×1 제주서부경찰서 총포화약담당자 04-29
2644 영어단숨해결~, 질병쉽게치료~ 유익한 04-29
2643 수출유망중소기업 지정으로 수출유관기관 우대 지원 받으세요  ×1 양용순 04-29
2642 바이러스 감염병과 마스크 착용  ×1 강인규 04-29
2641 (주)제이피엠 사랑의 헌혈봉사  ×1 (주) 제이피엠 04-28
2640 [기고] 아동학대 No! 아동보호 Yes!  ×1 ×1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04-27
2639 기고문(5G 시대, 새로운 ‘청렴 5GO’)  ×1 ×1 고영길 04-24
2638 봄철 산불 예방은 나의 작은 관심으로부터  ×1 노형119센터 04-22
2637 [기고]인간은 지구에게 바이러스인 것일까?  ×1 이유정 04-22
2636 당신은 아이에게 ‘폭력’을 가르치고 있습니까?  ×1 비밀글 제주특별자치도아동보호전문기관 04-20
2635 (기고)곶자왈 생태계서비스  ×1 김기조 04-18
2634 기고문(청렴한 제주! 우리가 모범이 되어야)  ×1 ×1 자치행정과 04-16
2633 봄철, 소각행위는 불법이다.  ×1 ×1 강성원 03-30
2632 2주간의 골든타임 '사회적 거리두기' 너나없다.  ×1 강인규 03-30
2631 [기고] 데이트 폭력, 피해신고가 생명을 지켜준다.  ×1 김문석 03-30
2630 기고문(코로나19 경험으로 되돌아보는 친절)  ×1 ×1 고영길 03-28
2629 (기고) 불법소각에 우리 자연과 농작물은 오염돼가고...  ×1 삼양동 03-24
2628 영논철 농기계안전, 교통사고 없는 행복한 제주 농촌  ×1 고기봉 03-22
2627 세금과 즐거움의 크기  ×1 ×1 삼도1동 차무관 03-20
2626 (기고)깨끗한 자연을 위한 시작, 탄소포인트제 참여  ×1 ×1 양현주 03-16
2625 기고) 음주운전, 음주폭력, 아닌 지금은 코로나 종식위해 함께 뜻을 모울 때  ×1 김문석 03-14
2624 [기고] 내게 배정된 마스크, 양보합니다!  ×2 김양우 교수(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03-13
2623 [기고] 이호동 김건_안전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한 작은 손길  ×1 이호동 김건 03-13
2622 코로나19의 위기... 상생으로 극복하자!  ×1 농협 구례교육원 이은영교수 03-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