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드론으로 피자 배달서비스 시대 활짝 열리나

제주 드론으로 피자 배달서비스 시대 활짝 열리나
도심항공교통 서비스 상용화 기반 마련 일환
8~9일, 15~16일 총 4차례 시범서비스 예정
  • 입력 : 2022. 10.07(금) 15:45
  • 이태윤기자 lty9456@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제주특별자치도가 제주지역에서 자율비행 드론을 이용해 4일간 삼양해수용작 일대에서 피자 드론배송 시범 서비스를 추진한다. 이는 도심항공교통 서비스 상용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일환이다.

제주도는 글로벌 피자배달 전문기업인 도미노피자, 국내 최초 수소 드론 양산 기업인 두산그룹과 협업해 오는 8일부터 총 4차례에 걸쳐 피자 드론배송 시범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피자 드론배송 시범 서비스는 장시간 비행이 가능한 두산의 수소 드론을 활용해 도미노피자 제주화북점 옥상에서 삼양해수욕장까지 편도 약 2.3km 도심 구간을 비행해 배송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제주도는 8일, 9일, 15일, 16일 총 4차례의 피자 드론배송 시범 서비스를 통해 도심에서 드론 비행 안정성을 확인할 예정이다.

경로상 인구 밀집 지역을 피해 삼수천 상공을 따라 비행하며 중간 지점에 관찰자를 배치해 배송 중인 드론을 상시 추적하고, 원격 관제시스템으로 실시간 대처할 계획이다.

도착지점에는 안전울타리 및 안전요원 등을 상시 배치하며, 제주지방항공청을 비롯해 삼양동·화북동 주민센터 등 관계 부서와도 긴밀한 연락체계를 유지하며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한다.

드론배송 서비스는 도미노피자 공식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경험해볼 수 있다.

고객들은 도미노 피자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해 세트메뉴 배달 주문 시 ‘도미노스팟(Domino Spot)’을 선택한 후 피자를 주문하면 된다. 드론에 피자를 실어 해수욕장으로 이동하며, 도착 후 안내요원이 주문자에게 피자를 건네는 방식으로 서비스가 진행된다.

드론배송 시범 서비스 기간에는 1일 최대 6회까지 배송이 이뤄지며,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 29분까지 주문 가능하다.

이번 배송을 앞두고 제주도는 관련기관과 함께 9월 말부터 총 3차례에 걸쳐 사전 테스트를 진행했다.

제주도는 이번 피자 드론배송 시범 서비스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한라산국립공원 등 육로로 배송이 어려운 관광지 등을 대상으로 드론배송 상용화를 확대할 방침이다.

김창세 제주도 미래전략국장은 “도심지 피자 드론배송 시범 서비스를 통해 제주가 미래 드론산업의 선도지역으로 도약하는 계기를 다지고, 나아가 제주의 도심항공교통 서비스와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산업 발전의 초석이 되길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드론을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가 도민의 일상에서 이뤄지고 다양한 지역 현안을 해결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564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