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무부지사 김희현·제주시장 강병삼·서귀포시장 이종우

정무부지사 김희현·제주시장 강병삼·서귀포시장 이종우
제주도, 민선8기 첫 정무부지사·행정시장 임용 후보자 발표
  • 입력 : 2022. 07.27(수) 10:20
  • 강다혜기자 dhka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왼쪽부터 김희현 정무부지사, 강병삼 제주시장, 이종우 서귀포시장 내정자.

[한라일보] 민선8기 첫 정무부지사에 김희현 전 제주특별자치도의원이 지명됐다. 제주시장에 강병삼 변호사, 서귀포시장은 이종우 전남제주군의원이 지명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민선8기 첫 정무부지사·행정시장 임용 후보자를 27일 발표했다.

김희현 정무부지사 지명자는 3선 도의원 출신으로 2010년부터 2022년까지 농수축지식산업위원회 위원장, 문화관광스포츠위원회 위원장, 부의장 등 다양한 분야의 의정활동을 통해 쌓아온 전문성과 도민 소통 경험을 바탕으로 민선8기 도민 도정 구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는 개방형직위 행정시장 임용후보자 선발 결과도 발표했다. 제주시장은 강병삼 변호사, 서귀포시장은 이종우 전 남제주군의원이다.

개방형직위 행정시장은 지난 6월 22일부터 7월 4일까지 공개모집을 통해 7명이 응모했다. 이중 제주시장은 2명, 서귀포시장은 5명이다.

이들을 대상으로 7월 20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된 선발시험위원회의 서류전형과 면접시험, 7월 26일 인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추천된 임용후보자 중 오 지사가 최종 후보자를 선정했다.

행정시장 임용후보자의 주요 경력을 보면, 제주시장 임용후보자 강병삼은 제주 최초의 로스쿨 출신 변호사로 '법률사무소 강' 대표 변호사다. 제주지방법원 국선변호운영위원, 제주도교육청 행정심판위원 등의 활동을 벌여 왔다.

서귀포시장 임용후보자 이종우는 초대 남제주군의원 출신으로 지방자치제가 부활한 1991년부터 2002년까지 의장 등 남제주군의회 의원으로 활동했으며 2004년부터 2007년까지 한국마사회 사업운영본부장을 역임했다.

도는 정무부지사 및 행정시장 임용후보자에 대한 도의회 인사 청문을 요청하고, 그 결과에 따라 최종 임용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1 개)
이         름 이   메   일
8112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권일상 2022.07.27 (11:40:08)삭제
♥부정선거(不正選擧)로 통치(統治)하는 내 나라입니다. 光州의 某 高校生들이 교사(敎師)의 노트북에 악성(惡性)코드를 심어 기말고사(期末考査) 답안(答案)지를 유출(流出)한 것으로 드러났다. 는 보도(報道)에-, 수치심(羞恥心)의 분노(憤怒)가 복받칩니다. 참 불쌍한 후손(後孫)들-, 헌법기관(憲法機關) 中央選管委와 大法官들이 國民의 투표성향(投票性向)을 QR cord 전산(電算)化해-, 不正選擧로 당선(當選)시킨-, 가짜 國會議員, 團體長, 地方議員들이-, 학습(學習)化시킨 슬픈 빙의(憑依) 유전(遺傳)입니다. 경각(警覺)心을 간절(懇切)히 기원합니다. Make Korea Great Again♥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