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롯데 출신 레일리 탬파베이 이적 '최지만과 한솥밥'
2년간 1천만달러 계약.."좌타자 상대 유용한 카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11.30. 09:32: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탬파베이로 이적한 브룩스 레일리. 연합뉴스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에서 뛰었던 좌완 투수 브룩스 레일리(33)가 최지만(30)과 한솥밥을 먹는다.

 MLB닷컴 등 현지 매체들은 30일(한국시간) 자유계약선수(FA) 레일리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탬파베이 레이스와 2년간 1천만 달러(약 119억원)에 계약했다고 보도했다.

 MLB닷컴은 "탬파베이는 신체검사 절차가 마무리되면 브룩스와 계약 사실을 공식적으로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레일리는 2012년부터 2013년까지 시카고 컵스에서 빅리그 14경기를 소화한 뒤 마이너리그로 내려갔다.

 미국 무대에서 자리를 잡지 못한 레일리는 2015년 롯데에 합류해 새로운 인생을시작했다.

 그는 KBO리그 5시즌 동안 152경기 48승 53패 평균자책점 4.13의 성적을 거둔 뒤신시내티 레즈의 러브콜을 받고 미국으로 돌아갔다.

 레일리는 휴스턴 애스트로스로 이적한 2020시즌부터 핵심 불펜으로 활약했다.

 특히 좌타자에게 강한 면모를 보이며 핵심 원포인트 릴리프로 제 역할을 했다.

올해엔 2승 3패 2세이브 10홀드 평균자책점 4.78을 기록했고, 포스트시즌 엔트리에 이름을 올려 '가을 무대'도 밟았다.

 MLB닷컴은 "레일리는 직구 구속이 느리지만, 공의 회전이 좋고 좌타자가 공략하기 어려운 공을 던진다"며 "중요한 순간에 좌타자를 상대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카드"라고 전했다.

스포츠 주요기사
한국여자축구 월드컵 본선·아시아정상 노린다 '페퍼 vs 기업은행' 여자배구 탈꼴찌 싸움 흥미…
라멜라 푸슈카시상 수상.. 손흥민 '환영해" '엘리자벳 23득점' 페퍼저축은행 17연패 탈출
'느림의 미학' 통산 101승 유희관 은퇴 선언 '징계 가처분 기각' 심석희 베이징올림픽 출전 …
20일 막 오르는 LPGA투어..박인비 개막전 우승 정… 손흥민 올해의 감독으로 누구 뽑았나
'김포FC 가입 승인' K리그2 11개 팀·40경기씩 진… K리그1 인천 대규모 코로나19 확진 전지훈련 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설경 보러 온 인파에 한라산 1100고지 '…
  • 폭설 맞은 제주 동백꽃
  • 붉은 열매 눈길 끄는 제주 선인장 군…
  • 경매 올라온 15만 마리 삼치
  • 비욘드 트러스트호 제주항 첫 입항
  • 첫 출항 준비하는 비욘드 트러스트호
  • 대한민국 영웅 한라에 오르다
  • 국산 만감귤 '윈터프린스' 수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