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지역 주택분 종부세 부과대상자 7000명
작년보다 2000명 ↑…세액은 3배 가까이 뛰어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21. 11.23. 14:21: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시내 전경. 한라일보DB

주택가격 상승과 정부의 공시가격 현실화가 맞물리며 올해 제주지역의 주택분 종합부동산세(종부세) 부과 대상자가 작년보다 2000명 늘어나고, 세액은 3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종부세 부담은 앞으로도 늘어날 전망이다. 정부는 공동주택과 단독주택의 공시가격 현실화율을 각각 2030년과 2035년까지 시가의 90%까지 인상한다는 방침이고, 주택가격이 상승하면 공시가격도 자연히 오르게 된다. 올해 공동주택의 평균 공시가격 현실화율은 70.2%다.

 국세청이 23일 발표한 '2021년 주택분 종부세 시도별 고지현황'에 따르면 도내 주택분 종부세 고지 인원은 7000명으로 작년(5000명)보다 40.0% 늘었다. 고지 세액은 작년 492억원에서 올해 1418억원으로 188.2% 증가했다.

 전국 종부세 고지 인원은 94만7000명으로 작년(66만7000명) 대비 42.0% 늘었다. 세액은 5조6789억원으로 212.9% 증가했다. 17개 시·도 중 종부세 고지 인원이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곳은 세종시다. 작년 4000명에서 올해 1만1000명으로 늘었고, 같은기간 세액은 44억원에서 259억원으로 뛰었다.

 또 올해 종부세 고지 인원이 갑절 늘어난 곳도 상당해 충남 7000명→1만4000명, 전북 4000명→9000명, 전남과 울산이 각각 4000명→8000명, 부산 2만3000명→4만6000명, 경남이 8000명→1만6000명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액 증가율이 가장 큰 지역은 충북으로 작년 80억원에서 올해 707억원으로 783.8% 급증했다.

경제 주요기사
싱가포르 단체관광객 1년9개월만에 제주 왔다 제주 골프장 내장객 벌써 '역대 최고'.. 작년 기…
위드코로나에 제주 소비자심리지수 개선 기준금리 1%대 복귀…내년 추가인상 여부 촉각
애물단지 감귤 부산물이 새로운 가치로 제주 드림타워 개발자금 조달 사실상 마무리
제주, 해외 관광객 유치작전 본격 돌입 제주 위드 코로나 영향 단체관광도 '기지개'
제주, 상가 등 토지분 종부세 31% 늘었다 제주인구 사망자 > 출생아 …자연감소 본격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
  • "추워진 날씨 방어회 제철입니다"
  • 눈 쌓인 한라산 1100고지 [포토]
  • 한폭 수채화 같은 무지개 속 항공기
  • 월정리 주민들 "동부하수처리장 증설 …
  • 무르익어가는 제주의 가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