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금고 1순위 농협·2순위 제주은행
4조 9000억원대 일반회계 금고 농협은행 차지
1조 5000억원대 특별회계·기금 제주은행 관리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1. 10.27. 15:43: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청.

제주도 예산 중 4조 9000억원대에 이르는 일반회계는 농협은행이, 1조 5000억원대의 특별 회계와 기금은 제주은행이 보관·관리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7일 제주오리엔탈호텔 사라홀에서 '제주특별자치도 금고 지정 심의위원회'를 열어 도금고 지정대상 금융기관으로 농협은행(일반회계)과 제주은행(특별회계·기금)을 각각 선정했다고 이날 밝혔다.

제주도는 심의위가 두 금융기관이 제출한 제안서를 토대로 ▷금융기관의 대내외적 신용도 및 재무구조의 안정성 ▷도에 대한 대출 및 예금금리 ▷도민의 이용 편의성 ▷금고 업무 관리능력 ▷지역사회 기여 및 도와의 협력사업 ▷기타사항 등 6개 분야·36개 세부 항목에 대해 심사를 벌여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제주도는 도 금고 약정기간이 오는 12월 31일자로 만료됨에 따라 앞으로 3년간 도금고 업무를 수행할 금융기관을 선정하기 위해 지난 9월 30일 '금고 지정 신청'을 공고했다.

금고 경쟁은 농협은행과 제주은행의 2파전으로 진행됐으며, 이날 심의에서 1순위 평가를 받은 농협은행이 일반회계 금고로, 2순위 평가를 받은 제주은행이 특별회계·기금 금고 지정 대상으로 선정했다.

올해 제주도 본예산으로 기준으로 일반회계 4조9047억원, 특별회계와 기금은 각각 9252억원과 6693억원이다.

제주도는 다음달 중 농협·제주은행과 '도금고 업무 취급약정'을 체결할 계획이다. 금고 약정기간은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 간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기후변화 북극 '얼음 없는 여름바다 백신 접종 완료율 낮은 소아·청소년 확진 증가…
"내년 예산안 '위드코로나' 대비 관광산업 투… "제주형 물 수지 분석 모형 만들어야"
제주 풍력발전 출력제어 문제 해결방안은.. 제주도 우수관광사업체 12개 지정
제주도 내년 3월까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 제주 100억 지방세 체납 서귀포 골프장 공매 처…
[월드뉴스] 탄자니아서 바다거북 고기 먹고 참… 제주경제 코로나 19이전 회복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
  • "추워진 날씨 방어회 제철입니다"
  • 눈 쌓인 한라산 1100고지 [포토]
  • 한폭 수채화 같은 무지개 속 항공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