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메시·음바페 맹활약' PSG UCL 2연승 조 1위 사수
라이프치히 3-2 제압 2승1무 기록..맨시티, 브뤼헤 5-1 격파
리버풀 '그리에즈만 퇴장' AT 마드리드 3-2 승리하며 3연승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10.20. 09:21: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2021-2022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라이프치히와 경기에서 멀티골 기록한 리오넬 메시. 연합뉴스

프랑스 프로축구 파리 생제르맹(PSG)이 리오넬 메시의 첫 멀티골을 앞세워 라이프치히(독일)를 꺾었다.

 PSG는 20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열린 라이프치히와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A조 3차전에서 음바페의선제골과 메시의 두 골을 엮어 3-2로 이겼다.

 조별리그 2연승을 포함해 2승 1무로 승점 7이 된 PSG는 A조 1위를 지켰다.

 반면 라이프치히는 조별리그 3연패로 최하위(승점 0)에 머물렀다.

 PSG는 전반 9분 음바페의 골로 포문을 열었다.

 역습과정에서 율리안 드락슬러의 패스를 받은 음바페가 중원을 가로질렀고, 페널티 지역에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로는 라이프치히의 공격이 살아났다.

 전반 28분 앙헬리뇨가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반대쪽으로 넘긴 크로스를 안드레 실바가 받아 밀어 넣으며 동점골을 터트렸다.

 후반 12분에는 또 한 번 앙헬리뇨의 패스를 받은 노르디 무키엘레가 역전골을 터트렸다.

 PSG는 순식간에 1-2로 끌려갔지만, 메시와 음바페가 해결사로 나섰다.

 후반 22분 음바페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뒤로 달려 들어오는 메시에게 짧은패스를 내줬고, 메시가 이를 그대로 득점으로 연결해 균형을 맞췄다.

 7분 뒤에는 메시의 페널티킥 결승골이 나왔다.

 음바페가 상대 페널티 지역으로 돌파하다 페널티킥을 얻었고, 키커로 나선 메시가 왼발 파넨카 킥으로 재역전을 이끌었다.

 메시는 이로써 8월 PSG 유니폼을 입은 뒤 정규리그 득점 없이 UCL에서만 3골을 터트렸다.

 지난달 29일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맨시티)와 2차전에서 데뷔골을 넣은 데 이어 이날 이적 후 첫 멀티골을 작성하며 대회 2경기 연속 득점을 기록했다.

 PSG는 후반 추가 시간 또 한 번 페널티킥을 얻었으나 음바페가 실축하면서 한 골 차 승리를 확정했다.

 같은 조의 맨시티는 클럽 브뤼헤(벨기에)와 원정 경기에서 5-1로 완승했다.

 전반 30분 주앙 칸셀루의 선제골로 앞선 맨시티는 총 5골을 퍼부으며 상대를 압도했다.

 리야드 마흐레즈가 전반 43분 페널티킥 골을 포함해 멀티골을 터트렸고, 카일 워커와 콜 팔머도 득점포를 가동했다.

 2승 1패가 된 맨시티는 A조 2위(승점 6)에, 브뤼헤는 3위(승점 4·1승 1무 1패)에 자리했다.

 B조의 리버풀(잉글랜드)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를 3-2로 꺾었다.

 0-2로 끌려가던 아틀레티코는 전반 20분과 34분 앙투안 그리에즈만의 멀티골로 2-2 균형을 맞췄으나, 후반 7분 그리에즈만이 호베르투 피르미누에 위험한 '하이킥'을 날려 다이렉트 퇴장을 당했다.

 그리에즈만은 UCL 사상 처음으로 2골을 넣은 뒤 퇴장당한 선수가 됐다.

 퇴장 변수가 발생하면서 흐름은 다시 리버풀 쪽으로 기울었다.

 리버풀은 후반 33분 무함마드 살라흐의 페널티킥 결승골로 승리를 확정했다.

 살라흐는 전반 8분 선제골에 이어 멀티골을 완성했고, 구단 역사상 최초로 9경기 연속 득점을

 조별리그 3연승을 달린 리버풀은 조 1위(승점 9),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4·1승 1무 1패)는 2위를 유지했다.

 C조에서는 아약스(네덜란드)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독일)를 4-0으로 대파하고 조별리그 3연승을 달렸다.

 도르트문트는 엘링 홀란의 침묵 속에 조별리그 첫 패배를 맛봤다.

스포츠 주요기사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원클럽맨' 김종국 감독 … 제주 전주성 함락 실패..전북 K리그1 최초 5연패
황희찬 6경기 골 침묵 울버햄프턴 8위 추락 키움 떠난 브리검 대만프로야구 복귀 유력
프로야구 SSG 홈런왕 출신 크론과 100만달러에 … '블로퀸' 양효진 프로배구 첫 블로킹 1300 돌파
'유럽생활 정리' 이승우 수원FC 입단 '손흥민 리그 5호골' 토트넘 EPL 2연승
'호날두 멀티골' 맨유 아스널에 3-2 역전승 MLB 직장폐쇄 모든 행정업무 중단…김광현 어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역가치창업가 (주)한라산 방문한 권…
  • 눈 쌓인 한라산 용진각 계곡
  • 제주-인천 항로 취항하는 비욘드 트러…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