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전주이씨계성군파 제주입도조 시향제
이정오 기자 qwer6281@ihalla.com
입력 : 2021. 10.13.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전주이씨 계성군파 제주도종친회(회장 철헌)는 10월 상달의 넉넉함과 풍요로움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제주 입도조이신 팽형조 및 득춘조 시향제를 지난 9일 오전 11시 제주계성회관에서 임원 이사와 종친가족 등 1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고 간소하게 정성을 다해 뜻깊게 봉행했다.

이번 시향제는 정부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계성군(성종대왕 제2왕자)의 4대손이자 제주입도조 이신 '팽형조' 및 입도조 2세 '득춘조'의 숨결을 들으며 계성군의 17대 손인 철원 재무부회장이 초헌관, 18대손 경성 총무부회장이 아헌관, 16대손 승윤 이사(6파)가 종헌관으로, 16대손 상봉 전례부회장이 대축관으로 집전했다.

2부 행사로 종사발전에 공로가 많은 계성군 17대손인 철원 재무부회장(10파 회장)을 비롯한 17대손 석호 7파 회장과 18대손 일성 이사 (11파)가 대동종약원이사장 표창을 받았으며, 8파 종친회 응성 부회장(18대손)과 여성회 영숙 총무이사·소라 재무이사, 청년회 승헌 총무이사 등 대동종약원제주도지원장 표창을 받아 그간의 종사발전과 종친단합에 이바지해 오신 분들의 노고를 함께 기리며 대동단결의 의지를 굳건히 했다. 또한 종친가족들이 정성을 담은 헌성금 2086만원을 모금한데 이어, 철헌 계성군파 도종친회장(17대손)의 인사말을 끝으로 금년도 계성군파 제주입도조 시향제 봉행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전주이씨 계성군파는 377년전인 1644년 계성군 4대손이신 팽형조께서 제주에 입도한 이래 도내 총친가족은 1만9000여명 으로 전주이씨 3만여 제주가족의 2/3를 차지하고 있다. 이날 철헌 도종친회장은 본시향제를 성황리에 장식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준 여성회(동여 회장)와 청년회(영 회장) 회원들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철헌 전주이씨계성군파 제주도종친회장>

오피니언 주요기사
[이신선의 현장시선] 제주형 주민자치 도입을 … [열린마당] 태풍, 제주 상공서 기상항공기가 먼…
[탐나는 금융정보] 채권추심 피해시 대응 방법 [열린마당] 이웃들의 꿈·희망을 제주농협이 응…
[열린마당] 석면 슬레이트지붕 철거 지원 신청… [민무숙의 한라시론] 김만덕 주간에 제주 여성…
[김연덕의 건강&생활] 나이 드는 일에는 눈물이… [열린마당] 청정 제주 지키는 '제로 웨이스트'
[열린마당] 코로나19에도 제주문화중개소는 진… [김문정의 하루를 시작하며] 오징어게임과 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