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시 공직기강 재정비 '특별대책' 가동
공직자 품위 손상 사례 잇따르자
9월까지 두 달 점검반 편성·운영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8.02. 15:14: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시가 '공직기강'을 재정비하기 위해 특별대책을 시행한다.

 2일 제주시에 따르면 이날부터 다음달 30일까지 제주시 소속 전 공직자를 대상으로 '공직기강 쇄신을 위한 특별대책'을 추진한다.

 이번 특별대책은 제주시 소속 공직자들이 공직기강 해이 사례를 예방하기 위해 추진되는 것이다.

 특별대책 기간에는 점검 사항별로 2~6명의 점검반을 편성, 근무시간 준수와 당직근무 수칙 이행, 수당 부정수급, 출장 및 출장여비 부당수령 여부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점검에 나선다.

 주요 위반 유형을 보면 ▷근무시간 중 복지시설(체련단련실 등) 이용 ▷특별한 사유가 없는데도 오전 7시 이전에 출근 후 초과근무 신청 ▷실제 출장을 가지 않았는데 허위 출장신고 및 수령 여부 등이다.

 이 밖에도 음주운전 적발 시 1회 '감봉~중징계', 2회 '강등~파면'의 징계를 내리고, 근무 평정이나 5급 승진의결 때도 감점을 부여할 방침이다. 또 성비위 공직자에 대해서는 징계에 따른 승진(승급) 제한기간에 6개월을 추가로 가산하기로 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도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부적절 행위에 대한 강력 처벌 및 사전 예방교육 실시로 공직기강을 쇄신하겠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국회의원 김재윤, 시인으로 다시 태어나다 제주서 고등학생 추락사… 경찰 수사 착수
김문두 제주대병원 교수 '오츠카 학술상' "민주노조 탄압하는 SPC자본 규탄"
이틀 만에 5000만원… 20대女 현금수거책 검거 제주서 교통사고 후 미조치 50대 벌금형
제주서 '바람의 나라' 20대 사기꾼 구속 [행감 쟁점] 만성 주차난 종합경기장 내년부터 …
[행감 쟁점] "안동우가 몸통"… 제주 오등봉 특… '버섯제왕' 능이버섯 한라산둘레길 인근 발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윤석열 전 …
  • 제주 4·3평화공원 위패봉안실 둘러보…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원희룡 전 …
  • 권순우 ATP투어 우승 기자간담회
  • 깊어가는 제주의 가을 '억새꽃 물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