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김하성 시즌 6호 홈런·2타점 2루타 폭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8.02. 09:48: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시즌 6호 홈런을 날린 샌디에이고 김하성. 연합뉴스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방망이가 오랜만에 대포를 가동하며 폭발했다.

 김하성은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콜로라도 로키스와 홈 경기에서 화끈한 솔로홈런을 쏘아 올렸다.

 지난 6월 23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턴 커쇼를 상대로 홈런을 친 이후 40일 만에 다시 홈런포를 터뜨린 김하성은 시즌 6호를 기록했다.

 김하성은 또 2타점 2루타를 치는 등 3타수 2안타 3타점을 기록, 시즌 타율을 0.

207에서 0.214로 끌어올렸다.

 7번타자 유격수 선발 출장한 김하성은 첫 타석부터 2루타를 날리며 매서운 타격감을 보였다.

 샌디에이고가 2-0으로 앞선 1회말 2사 만루에서 타석에 나선 김하성은 콜로라도선발 오스틴 곰버의 150㎞ 빠른공을 잡아당겨 좌익선상에 떨어지는 2타점 2루타를 터뜨렸다.

 4회말에는 무사 1루에서 다시 타석에 나선 김하성은 벤치의 작전에 따라 희생번트를 성공시켰다. 

 6회말에는 주자 없는 가운데 세 번째 타석에 나서 시원한 풀스윙을 펼쳤다.

 샌디에이고가 6-1로 앞선 상황에서 선두타자로 나선 김하성은 콜로라도의 세 번째 투수 안토니오 산투스의 초구 156㎞짜리 강속구를 통타해 좌중간 펜스를 훌쩍 넘겼다.

 김하성은 8회말에도 선두타자로 나섰으나 3루수 땅볼로 아웃됐다.

 샌디에이고는 김하성의 활약에 힘입어 8-1로 콜로라도를 제압, 최근 2연패에서 벗어났다.

스포츠 주요기사
무패행진 멈춘 제주Utd 파이널A행도 '가물가물' '잦은 부상' 김광현 롱릴리프로 시즌 마무리하…
제주 18일 광주FC 무승부 '몰수승'으로 바뀌나 MLB 세인트루이스 밀워키 꺾고 파죽의 9연승
여자골프 세계랭킹 김효주 5위-고진영 2위 극심한 부진 류현진 목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
고진영 LPGA 포틀랜드 클래식 우승…통산 9승째 두산 유희관 마침내 100승…LG 3연패 탈출
토론토 홈런 2방 역전승 AL 와일드카드 2위 '부진' 류현진 토론토 구멍으로 전락하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한라산 '사라오름' 만수 장관
  • 미국 워싱턴 '코로나 희생자 추모' 백…
  • 코엑스에 뜬 '달빛왕관-신라금관 그림…
  • '찬투' 북상 강한 파도 치는 제주 섭지…
  • "더 이상은..." 병원을 떠나는 간호사…
  • 코로나19 유휴택시 이용 채소 기르는 …
  • 슬로바키아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
  • 9·11 20주년 뉴욕 밤하늘 밝힌 희생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