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메츠 원정' 류현진 10안타 3실점 10승 도전 실패
토론토, 홈런 5방 몰아쳐 10-3 승리…3연패 탈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7.25. 12:01: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5회 위기를 맞은 류현진. 연합뉴스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뉴욕 메츠 방문경기에서 갑자기 무너지며 승수 사냥에 실패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에이스 류현진은 2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2021미국프로야구 뉴욕 메츠와 인터리그에서 선발 4⅓이닝 동안 10안타를 맞고 3실점 했다.

투구 수 77개를 기록한 류현진은 삼진 4개를 뽑고 볼넷은 1개 허용했다.

토론토 팀 타선이 먼저 홈런 세 방을 날린 덕에 6-3으로 앞서고 있었지만,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은 5회말 1사 1, 2루에서 류현진을 내리고 구원투수 트레버 리처즈를 투입했다.

리처즈는 후속타자 2명을 모두 삼진으로 잡아 추가 실점을 막았다.

시즌 10승이 무산된 류현진은 이날 승패 없이 9승 5패를 유지했다.

평균자책점은 3.22에서 3.44로 솟았다.'

류현진은 4회까지 무실점으로 막았으나 투구 내용은 초반부터 불안했다.

1회말 선두타자 브랜던 니모에게 좌중간 2루타를 맞은 류현진은 피트 알론소는 볼넷으로 내보내 무사 1, 2루를 자초했다.

그러나 도미닉 스미스과 J.D.데이비스를 연속 삼진으로 돌려세워 한숨을 돌렸다.

계속된 2사 1, 2루에서는 제임스 매캔에게 좌전안타를 맞았으나 토론토 좌익수 로우리데스 구리엘 주니어가 홈으로 정확하게 송구해 파고들던 주자를 아웃시켰다.

2회에는 1사 후 케빈 필러에게 3루수 내야안타를 맞았으나 후속타자 루이스 기요르메를 1루수 병살플레이로 유도해 이닝을 마쳤다.

류현진이 위기에서 벗어나자 토론토가 선취점을 뽑았다.

토론토는 3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조지 스프링어가 볼카운트 3볼-0스트라이크에서 메츠 선발 타이완 워커의 4구째 152㎞짜리 직구를 걷어 올려 좌측 펜스를 훌쩍 넘겼다.

2사 후에는 보 비셋이 2루수 내야안타를 치고 나간 뒤 테오스카 에르난데스가 워커의 슬라이더를 받아쳐 좌월 2점홈런을 만들었다.'

토론토는 홈런 두 방으로 순식간에 3-0으로 앞섰다.

리드를 잡은 상태에서 3회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첫 타자 워커를 삼진으로 잡았으나 니모에게 다시 좌중간을 향하는 타구를 맞았다.

하지만 토론토 중견수 스프링어 다이빙 캐치로 2루타성 타구를 잡는 호수비를 펼쳤다.

기세가 오른 류현진은 후속타자인 메츠의 간판스타 알론소에게 낙차 큰 커브로 삼진을 솎아냈다.

4회에는 1사 후 데이비스와 매캔에게 연속 안타를 맞았으나 요나탄 비야르를 3루수 병살타로 유도해 한꺼번에 아웃카운트 2개를 잡았다.

토론토 타선은 5회초에 다시 힘을 냈다.

선두타자 스프링어가 중전안타,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는 좌중간 2루타로 무사 2,3루를 만들었다.

이어 타석에 나선 세미언은 메츠 워커를 상대로 11구까지 가는 끈질긴 승부를 벌이다 좌월 3점홈런을 쏘아 올렸다.

세미언의 3점포에 힘입어 토론토는 6-0으로 달아났다.

토론토의 5회초 공격이 길어진 탓인지 5회말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흔들렸다.

1사 후 기요르메에게 중전안타, 대타로 나선 브랜던 드루리에게는 우중간 2루타를 맞았다.

쫓아간 중견수 스프링어가 잡을 수도 있는 공이었지만 글러브를 맞고 떨어졌다.

1사 2, 3루에 몰린 류현진은 이번에는 위기를 벗어나지 못했다.

니모에게 좌전안타를 맞아 1실점 한 류현진은 알론소와 스미스에게도 연속 안타를 허용해 순식간에 3실점 했다.

최근 3연패에 빠져 있던 토론토는 류현진이 연속 5안타를 맞자 결국 5회 중간에 내리고 불펜 투수를 투입해 위기를 수습했다.

불펜을 총가동한 토론토는 메츠의 추격을 추가 실점 없이 막았다.

토론토는 7회 비셋이 솔로홈런, 9회에는 에르난데스가 다시 2점홈런을 치는 등 홈런 5방을 포함해 장단 17안타를 몰아쳐 10-3으로 승리했다.

류현진은 이 경기 전까지 메츠를 상대로 통산 5승 1패, 평균자책점 1.23으로 매우 강했기에 5회 부진이 더욱 아쉬웠다.

스포츠 주요기사
[제41회 전국장애인체전]대회 닷새째 누적 메달… 제주 '주민규 PK극장골' 파이널A 극적 진출
울버햄프턴 황희찬 시즌 4호골 폭발 ..득점 공… [제41회 전국장애인체전]쏟아진 메달... 이틀간 …
임희정, LPGA 투어 BMW 챔피언십 3R 4타 차 선두 "가을야구 가자" 7개팀 순위싸움 총력전
BA 'MLB 올해의 선수'에 오타니 선정 SSG 최정 나흘 연속 홈런포 '시즌 35호'
손흥민·케인 없는 토트넘 피터세에 0-1 패배 제주 "무승부는 없다" 파이널A 자력 진출 선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