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안전사고 우려 제주서중 앞 지하보도 시설 개선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21. 03.07. 11:19:1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시설 노후화로 안전사고 우려 등이 제기돼왔던 제주서중 앞 지하보도의 내부시설과 주변 부대시설에 대한 정비가 이뤄진다.

제주시는 일주서로에 위치한 제주서중학교 앞 지하보도를 재정비 지역 주민 및 통학생을 위한 보행환경을 개선해 나갈 방침이라고 7일 밝혔다.

제주서중 앞 지하보도는 지난 2009년 제주민속오일시장 입구의 교통체증 해소와 학생 및 교통 약자들의 안전한 통행 여건 조성을 위해 사업비 27억 원을 투입해 조성됐다.

그렇지만 지하보도는 준공된 지 10년이 지나면서 내부 타일이 일부 탈락하는 가 하면 시설 노후화로 인해 안전사고 우려 등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시는 이에따라 오는 5월까지 사업비 9000만 원을 투입하여 타일 보수 및 실내조경, 조명시설 정비 등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환경 개선을 위한 정비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지하보도 상부의 인도 및 부대시설인 승강기에 대한 유지보수도 함께 병행 추진키로 했다.

시는 이번 지하보도 개선을 통해 시설을 이용하는 등·하교 시간대의 학생 및 지역주민들의 안전사고를 적극 예방하고 내부 이미지 개선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한 관계자는 "지하보도 개선으로 더욱 많은 시민들이 해당 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서 이틀 연속 관광객 확진자… 누적 673명 제주 신혼여행객 1명 코로나19 확진.. 누적 672명
제주 이도주공1단지 재건축사업 또 '제동' 제주자연체험파크 조성사업 재차 '제동'
제주 소프트웨어 미래채움센터 개소 제주시, 비과세 부동산 1만4000곳 일제조사
출장 신청 후 원지사 개인 업무 수행한 서울본… 제주시 '과점주주' 세무조사 돌입
제주시, 마을공동체 활성화 지원 돌입 제주 '예술인 복지기금' 2025년까지 100억 조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