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도교육청, 돌봄전담사 근무여건 특별교섭 응하라"
제주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26일 도교육청 앞서 기자회견
"공적돌봄 갉아먹는 학교돌봄터 중단해야" 규탄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1. 01.26. 14:18: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26일 제주도교육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19 속 3중고를 겪고 있는 돌봄전담사의 근무여건 개선을 위한 특별교섭에 나설 것을 제주도교육청에 요구했다. 이상국기자

제주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가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에 코로나19 속 3중고를 겪고 있는 돌봄전담사의 근무여건 개선을 위한 특별교섭에 나설 것을 요구했다.

 제주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26일 제주도교육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 필수노동에 따른 업무과중, 지자체 위탁 및 고용불안 압박, 저임금에 시간제 차별까지 3중고를 겪는 현실은 이제 여기서 멈춰야 한다"면서 이같이 촉구했다.

 연대회의는 또 "지난 19일 교육부는 학교 돌봄교실의 지자체 이관을 포함한 '학교돌봄터' 모델 계획을 발표했다"면서 "그 계획에 따라 교육청들이 지자체 이관을 위한 강제전보를 압박하거나 지자체의 위탁업체로 소속 이동을 종용할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공적돌봄인 학교돌봄은 지자체 위탁돌봄에 야금야금 잠식당할 수 있으며, 교원단체들의 학교돌봄 지자체 이관 요구는 더욱 거세질 것"이라면서 "결국 돌봄전담사들만이 피해를 당하게 되는 상황이 우려됨에도 교육당국은 어떤 보상이나 보호 대책도 세우지 않고 있다"고 규탄했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대 학생 이용시설 80곳 불법촬영 카메라 설… 제주시내 초 14교에 학습지원 보조 인력 14명 배…
12년 만에 새로운 제주미래교육 비전 세운다 코로나19 기부 캠페인 나선 KIS제주 고교생들
제주 23개 학교 급식실에 미끄럼 방지 시설 제주도교육청 2021 주민참여예산제 공모
하도초등학교 개교 100주년 '새로운 꿈을 꾸다' 제주교육청 2021년도 제1회 검정고시 4월 10일 시…
"코로나 영향 제주 사교육비 감소… 잠재적 수… 제주교육박물관 올해 이동박물관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
  • 제주 의료진 대상 화이자 백신 접종 …
  • 제주 제2공항 예정지 둘러보는 심상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