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대 김의태 교수 '단순포진바이러스' 연구
'네이처 마이크로바이올로지' 온라인판 논문 게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1.15. 17:08: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김의태 교수.

제주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미생물학교실 김의태 교수의 논문이 바이러스학 분야의 권위있는 학술지인 '네이처 마이크로바이올로지' 온라인판에 지난 11일 자로 게재됐다.

논문 제목은 'Comparative proteomics identifies Schlafen 5 (SLFN5) as a herpes simplex virus restriction factor that suppresses viral transcription(비교 단백질체학을 이용한 단순포진바이러스 제한인자 슐라펜5의 발굴과 연구)'이다.

김의태 교수는 이번 논문에서 감염 세포에서 단순포진바이러스 DNA에 결합하는 단백질의 항바이러스 작용 기전을 정립했다. 헤르페스 바이러스의 일종인 단순포진바이러스는 전 세계 성인 인구의 60% 이상이 감염돼 있으나 현대 의료 기술로는 이 바이러스를 완전히 제거할 수 없다고 알려졌다. 건강한 사람에게는 별다른 증상이 없지만 면역 기능이 저하된 경우 심각한 질병을 유발하고 치매 원인 중의 하나로 지목되고 있다.

김 교수는 "'슐라펜5'라는 세포 단백질이 단순포진바이러스 생장을 억제하는 반면 바이러스는 슐라펜5를 파괴해 세포의 방어 작용을 회피하기 때문에 이 상호작용이 바이러스 치료제 표적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에는 제주대, 미국 펜실베니아대, 필라델피아 어린이병원, 스코틀랜드 글라스고대 연구팀이 참여했다. 연구진은 향후 국제 공동연구를 통해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을 이어갈 예정이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글로벌다문화축제 폐지... 외국어축전으로 탐라교육원, 오는 12일부터 학생 인성예절교육 …
4월부터 원격수업 학생도 학교서 급식 가능할… 올해 초등 생존수영 실기교육 일단 하반기에
내년 제주대에 인공지능전공 등 첨단학과 신설 중학생 대안교육 '함성교실' 4월부터 운영
4·3전국화 위한 온라인 콘텐츠 '혼디가게, 4380' … 이석문 "청소년·아동 백신 접종 미정... 일상 …
설렘 속 입학·개학... "매일 등교했으면" 제주도교육청, 올해 신규 지방공무원 23명 채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