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교총 "교권도 감안하라" 학생인권조례 쓴소리
이석문 제주교육감-제주교총 간담회
교권보호방안·학부모 교육 강화 촉구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1.14. 14:34: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도교육청은 지난 13일 학생인권조례와 관련 제주교원단체총연합회(이하 제주교총)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사진=제주도교육청 제공

시행을 앞둔 '제주학생인권조례'에 대해 교원단체가 "교권도 감안하라"고 촉구했다.

 제주도교육청은 지난 13일 학생인권조례와 관련 제주교원단체총연합회(이하 제주교총)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이석문 교육감과 김진선 제주교총 회장(제주남초 교장), 김익 부회장(제주동중 교장)이 참석해 서로의 의견을 나눴다.

 김진선 회장은 "제주교육 현실에 맞는 조례가 제정되길 희망하는 차원에서 조례 제정을 반대한 것"이라며 "학생인권 교육이 보편적 인권교육으로 접근될 수 있도록 학생인권교육 강사의 질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김 회장은 "교권보호방안을 마련해 학생인권과 교권이 조화를 이뤄야 한다"면서 "학교현장의 학습권 보호를 위해 교권 및 아동보호, 학교폭력예방 등 학부모 연수가 필요하다"고 요구했다.

 이어 김익 부회장은 "학생인권조례 시행으로 교육활동의 위축이 염려된다"며 "학생지도 과정에서 가정 교육의 중요성을 절실히 느낀다. 학부모 교육 강화 등 향후 대책을 고민해야 한다"고 건의했다.

 이에 대해 이석문 교육감은 "학교 현장 내 선생님들의 교육활동 사각지대를 해소할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 교원단체와 협력하며 교권보호 방안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15일에도 전교조 제주지부, 제주교사노조를 만나 제주학생인권조례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대 최우수학과 '독일학과' '생물교육전공' 제주글로벌다문화축제 폐지... 외국어축전으로
탐라교육원, 오는 12일부터 학생 인성예절교육 … 4월부터 원격수업 학생도 학교서 급식 가능할…
올해 초등 생존수영 실기교육 일단 하반기에 내년 제주대에 인공지능전공 등 첨단학과 신설
중학생 대안교육 '함성교실' 4월부터 운영 4·3전국화 위한 온라인 콘텐츠 '혼디가게, 4380' …
이석문 "청소년·아동 백신 접종 미정... 일상 … 설렘 속 입학·개학... "매일 등교했으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