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관광공사 국내 최초 데이터 분석 서비스 지원
코로나19 시대 관광업계 다양한 관광 비즈니스 창출 기대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11.30. 14:38: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관광공사가 국내 최초로 관광 데이터 분석지원 서비스를 운영한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는 30일부터 관광업계 등을 대상으로 개방형 '데이터 분석 지원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다고 이날 밝혔다. 정식 오픈은 내달 3일부터다.

 데이터 분석 서비스는 주소 정보를 전자지도상에 매칭하는 지오코딩 기술을 활용해 관광업계가 보유한 자체 데이터와 지리정보결합을 통해 지역별 방문고객·입지분석 등을 지원한다.

 특히 지역별 실시간 인기도와 혼잡도를 제공하는 '실시간 관광지 혼잡도 분석 서비스' 데이터와의 결합을 통해 보다 객관적인 분석을 할 수 있다. 또한 분석 지원뿐만 아니라 분석 결과를 파일 다운로드 및 URL 공유 등 활용도를 극대화할 수 있는 기능도 함께 제공된다.

 이번 서비스는 데이터 분석에 대한 전문 인력이 없더라도 주소 정보가 포함된 엑셀파일만을 가지고 지리정보와 결합한 분석을 누구나 쉽게 지원받을 수 있다.

 제주관광공사는 이번 서비스가 여행코스 상품 개발, 킥보드 및 여행자 대상 보관함 서비스 등의 입지 선정, 제주관광산업 연구 등 관련 업계 및 학계에서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용을 희망하는 업체·개인은 3일부터 이메일(tour.bigdata@ijto.or.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공사는 신청자에 한해 서비스 접속이 가능한 인터넷 주소와 함께 가이드를 전달해 서비스 이용 방법에 대해 안내할 예정이며, 신청자 및 관련업계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활용사례와 방법을 교육하는 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 공식 관광 정보 포털 '비짓제주' 홈페이지(visitjeju.net/kr/bigdatamap)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는 관광통계 조사 및 관광 빅데이터 분석과 더불어 지역 관광업계가 요구하는 신뢰성 있는 데이터를 제공하고, 분석 지원서비스 등을 통해 관광업계를 수시 지원하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도 관광 데이터 및 데이터 분석인력이 미흡한 제주 관광업계가 다양한 관광 비즈니스를 창출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 드림타워 신년맞이 프로모션 1개월 연장 제주산 양식광어 호조세… ㎏당 1만3000원
“월동무 직거래 늘려 유통구조 개선해야” 강유안 대표 농촌융복합산업인 선정
제주 농·축협 여신건전성 전국 최고 제주 아파트 가격 8주 연속 상승세 지속
코로나 시대 제주여행 캠핑·백패킹·차박 인기 제주의 스마트 관광 세계가 주목
'최고 활황' 지난해 제주 골프장 이용객 30만명… 제주지역 고용률 3년 연속 끝없는 '추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