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김봉현 '검찰-야당' 대상 무차별 폭로 파장
"검찰, 윤석열 총장에 힘 실으려 특정 방향으로 진술 유도"
법무부, 연루 검사 감찰 착수…"수사강도 약화 시도" 지적도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0.17. 07:47: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라임자산운용 펀드 환매중단 사태의 핵심 인물로 지목된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의 무차별 폭로가 엄청난 파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전망된다.

1주일 전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을 비롯한 정부 여당을 향해 포문을 열었던 김 전 회장은 이번엔 검찰과 야당을 겨냥한 폭탄 발언을 쏟아냈다.

이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술 접대' 의혹이 제기된 검사들에 대한 감찰을 지시했고, 법무부는 곧바로 감찰에 착수했다.

이를 놓고 김 전 회장이 라임 사태의 '몸통'으로 몰려 중형 선고가 불가피해지자 자신에게 유리한 국면을 조성하고자 의혹 제기에 나선 게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 "검찰, 윤석열 총장 힘 싣기 위해 짜맞추기 수사"

김 전 회장은 16일 변호인을 통해 공개한 A4용지 5장 분량의 '옥중 입장문'에서 검찰이 정권에 타격을 주고 윤 총장에게 득이 되는 방향으로 수사를 벌인 정황이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자신이 검거된 이후 전관 출신 A변호사가 첫 접견 때부터 "라임 사건에 윤 총장의 운명이 걸려 있다"면서 "당신이 살려면 기동민(더불어민주당 의원)도 좋지만, 강기정 (정무)수석 정도는 잡으라고 했다"고 주장했다.

협조하면 직접 윤 총장에게 보고해 보석으로 불구속 재판을 받게 해 준다는 약속도 있었다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검찰은 이미 원하는 결론을 내려놓고 특정 방향으로 진술을 유도하는 '짜맞추기 수사'를 했다고도 주장했다.

김 전 회장은 "지난 5월 청와대 행정관 뇌물공여와 관련된 첫 검찰 조사 때부터 담당 검사가 나는 '인정만 하면 된다'며 수사 책임자가 원하는 대로 진술 내용을 수정하고 내게 인정하도록 하는 식이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검사와 다른 의견으로 진술했더니 반말하며 소리를 지르고 뛰쳐나가기도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야당 유력 정치인 등을 상대로도 로비했다고 검찰에 밝혔지만 수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검사장 출신 야당 유력 정치인과 변호사에게 수억 원을 제공하고 라임 펀드 관련 청탁을 했다는 폭로도 했다.'

◇ 법무부, '라임 술 접대 의혹' 검사들 감찰 착수

김 전 회장의 휘발성 높은 폭로에 정치권 인사들은 앞다퉈 라임 관련 의혹이나 그와의 관련성을 부인하고 있다.

추미애 장관과 법무부도 서둘러 사태 수습에 나서는 모습이다. 추 장관은 술 접대 의혹이 제기된 검사들에 대한 감찰에 즉각 착수하라고 법무부에 지시했다.

이에 법무부는 ▲ 현직 검사와 전·현직 수사관 등의 향응 접대와 금품수수 의혹 ▲ 접대받은 검사가 해당 사건의 수사 책임자로 참여해 수사를 은폐했다는 의혹 ▲ 회유·협박 등 위법한 방식의 수사 의혹 등을 규명하기 위한 감찰에 착수했다.

하지만 법조계 일각에선 김 전 회장의 돌발적인 폭로에 의구심을 보인다.

그는 지난 8일 법정에서 "강기정 전 수석에게 5천만원을 전달한 것으로 안다"고 발언했다가 이번에는 검찰과 야당 의원을 겨냥해 직격탄을 날렸기 때문이다.

이 같은 무차별 폭로에는 검찰 수사의 동력을 약화하고 주의를 분산하려는 의도가 깔려있다는 해석도 나온다.

검사장 출신의 한 변호사는 "야당이 라임 사태에 연일 특검 등을 촉구하는 상황에서 여당이 야당에 반격할 수 있는 재료를 제공한 것"이라며 "검찰의 수사 강도를 줄이려는 의도로 보인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한국갤럽 "이재명-윤석열 지지율 36% 동률" 내년 607조규모 예산안 법정시한 하루 넘겨 의…
제주 찾은 이준석 "당무 공백 없다" 윤석열 우… '확진자 급증' 연말연시 다시 집합금지-영업시…
나이지리아 방문 부부 등 5명 국내 오미크론 첫… 김병준 "조동연은 예쁜 브로치 하나 정도" 발언…
김종인 이어 이준석 사퇴설 윤석열 선대위 대… 5개월후 추가접종 18세 이상 성인으로 확대
검찰 '아들 퇴직금 50억' 곽상도 전의원 구속 영… 헌재 "주 15시간 미만 근로자 퇴직금 대상 아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눈 쌓인 한라산 용진각 계곡
  • 제주-인천 항로 취항하는 비욘드 트러…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
  • "추워진 날씨 방어회 제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