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 전국 최우수상 수상
제8회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 본선대회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09.28. 15:28: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보롬왓 전경.

제주특별자치도 (사)제주6차산업지원센터는 농림부와 농진청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농어촌공사가 주관하는 '제8회 2020년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 본선대회'에서 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우수 인증 사업체를 발굴해 벤치마킹 기회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농촌융복합산업 활성화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온라인으로 개최됐으며, 지역별 3개 인증 사업체를 추천해 서면·현장실사를 거친 3곳 사업차만 발표 영상을 제작해 송출하고 실시간 질의 응답 시간을 갖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선정 기준은 ▷지역 농업 및 사회와의 연계성 ▷특허 및 신기술 개발을 통한 창의성 ▷기존 제품과의 차별성 및 신시장 창출 ▷발전 가능성 등의 기준에 따라 이뤄졌으며, 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은 농식품부장관의 최우수상과 함께 부상으로 상금 400만원이 지급된다.

 지난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는 ▷2015년 아침미소목장 은상 ▷2017년 신효생활개선회 장려상 ▷2019년 제주물마루된장학교 장려상 등을 도내 인증 사업체가 수상한 바 있다.

 (사)제주농업농촌6차산업지원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농촌융복합산업 본선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고, 우수한 사례들이 널리 전파해 농촌융복합산업이 활성화와 농업·농촌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은 지난 2010년 젊은 농부 4농가로 시작해 현재 조합원 25명이 함께 이끌어나가고 있으며, 메밀, 카카인 표고버섯, 한라산 고로쇠 수(水) 등 직접 원물을 생산하는 1차산업부터 원물을 가공·제조 상품화하는 2차산업 체험, 그리고 관광을 즐길 수 있는 3차 산업(보롬왓)까지 제주의 6차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 화산 암반수 보전·경제 활성화 위해 맞손 제주 MICE산업 활성화 위해 머리 맞댄다
제주항공 동계시즌 이벤트 '풍성' 제주 미분양 주택·아파트 값 소폭 하락
'경영 위기' 제주관광공사 뒤늦은 사과 먹힐까 지난해 제주도내 신생사업체 1만7860개
'260억 적자' 제주관광공사 "도민에 상실감" 대… 제주 여름휴가 만족도 5년 연속 1위
제주공항 이용객 급증으로 편리성 하락 제주지역 사상 첫 인구 자연감소 이뤄지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