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사과 1개 3500원' 잇단 장마·태풍에 추석물가 비상
제주상의 도내 재래시장 대상 물가동향 조사 결과
채소류 8개품목 14.5% 상승..소고기는 보합세 유지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20. 09.17. 15:16: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역대 최장 장마와 함께 연이은 태풍으로 인해 농수축산물 가격이 많이 오르면서 이번 추석 제수용품비용이 예년에 비해 많이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상공회의소가 제주지역 재래시장을 대상으로 추석명절 물가동향을 조사한 결과, 이번 추석 차례상 제수용품 구매비용은 4인 가족을 기준으로 작년대비 9.2% 상승한 25만9690원으로 조사됐다.

 품목별로 동향을 보면 과일류 6개 품목을 구매할 경우 지난해 추석명절 대비 10.0% 상승한 6만7840원이 소요 될것으로 조사됐다.

 과일류 중 '사과(5개)'는 작년대비 19.3% 상승한 17,500원, '배(5개)'는 25.2%상승한 19,200원, '밤(1kg)'은 2.4%상승한 10,500원, '곶감(10개)'는 1.1%상승한 9,100원선을 보였고, 이중 '하우스귤(1kg)'은 6.5%하락한 7,170원, '대추(300g)'은 8.0%하락한 4,370원 선에서 거래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채소류 8개 품목을 구매할 경우 지난해 추석명절 대비 14.5% 상승한 4만7210원이 소요될 것으로 조사됐다. '시금치(400g)'는 2.3% 상승한 7670원, '젖은 제주고사리(400g)'는 45.1% 상승한 7500원, '콩나물(1kg)'은 작년대비 8.7% 상승한 1630원선, '애호박(1개)'은 43.7% 상승한 2630원선, '무(2kg)'는 49.8% 상승한 4000원선, '파(대파)(1Kg,1단)'는 31.7% 상승한 5110원선, '표고버섯(150g)'은 작년과 동결수준인 1만0670원선에 가격대를 형성했고, '도라지(국산)(400g)'은 보합세인 8000원 선에 거래가 되고 있다.

 육란류 및 해산물류 7개 품목을 구매할 경우 지난해 추석명절 대비 8.5% 상승한 118,300원이 소요 될 것으로 조사됐다. 육란류 중 '소고기(국거리(500g))'의 경우 1.8% 하락한 2만6200원에 거래되고 있고, '소고기(산적,(600g))'의 경우 0.8% 하락한 31,080원선의 가격선에서 보합세를 형성하고 있다. '돼지고기(오겹600g)'는 27.1% 상승한 1만9480원선이다.

 해산물류중 어획량 감소로 인해 '옥돔(1마리(국산))'은 전년대비 18.4% 상승한 2만2500원선을 형성했다. 가공식품 5개 품목을 구매할 경우 지난해 추석명절 대비 1.3% 상승한 2만6340원이 소요 될 것으로 조사됐다. 가공식품류 중 '밀가루(2.5kg)'는 3,140원, 두부(국산 4모)는 5,190원, '청주(1.8L)'는 9,790원, '약과(참쌀,300g)'는 3,020원, '송편(500g)'은 5,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제주상의 관계자는 "제수용으로 소비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품목에 대한 원할한 공급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실제 도민들이 체감하는 물가는 이보다 더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드림타워 합격자 1000여명 추석선물(?) 받았… JDC 지정면세점 추석맞이 특별 사은행사
추석 연휴 맞아 소상공인 매출 회복 코로나19 재확산 추세에 소비 심리 '뚝'
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 전국 최우수상 수상 이석근·박유미 부부 '새농민像 본상' 수상
제주도 관광기념품 공모전 시상식 개최 코로나19 피해 업체 금융 지원 자금 증액
목포~제주 잇는 '퀸제누비아' 선보인다 "그래도 명절"… 코로나 이겨내며 활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