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추석연휴 20만명 제주 방문 방역당국 '비상'
하루 4만여명…여름 휴가철 입도객 수에 맞먹어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16. 10:44: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이번 추석 연휴 기간 2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 감염 사례가 빈발해 긴장 상태에 있는 제주도 방역당국이 또다시 초긴장 상태에 돌입했다.

 16일 제주도관광협회는 9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이어지는 올 추석 연휴에 적어도 19만8천명이 제주로 들어올 것으로 예상했다.

 5일 동안 하루 평균 약 4만여명이 입도하는 셈으로 여름 성수기에 입도객 수와 비슷한 수준이다.

 김포와 김해에서 제주로 오는 항공기 노선의 예약률은 70∼80%를 기록하고 있고, 임시편까지 마련되고 있다.

 숙박업체와 렌터카업체의 예약률도 가파르게 오르는 상황이다. 이 기간 골프장의 예약도 거의 끝난 상태다.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2.5단계에서 2단계로 하향조정되면서 여행 수요가 제주로 몰리는 것으로 분석된다.

 추석을 2주 가량 앞두고 각 지자체들이 연휴 기간 고향 방문을 자제해달라는 캠페인을 대대적으로 벌이고 있고 정부가 해당 기간 사회적 거리두기 수위를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히고 있어 이동제한 조치가 어느 선에서 결정될 지에 관심이 집중되고있다.

 한편 도 방역당국은 "방역수칙 준수와 위험업종 방문 자제 등에 대한 계도 활동을 통해 추석 연휴 코로나19 차단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26일부터 제주 방문객 체류기간 마스크 의무착… 농기계 안전사고 65세 이상 고령자 비율 70.4%
제주 초중고 추석연휴 1주일 1/3만 등교수업 제주공항 '스마트 모빌리티 존' 정식 오픈
한국디지털뉴스협회, 회장사에 한겨레신문 선… 제주공항 소음피해 주민에 공항이용료 지원조…
"30만명 온다" 제주 민간단체 마스크 착용 캠페… 제주도의회 '예산 심의·의결권' 침해 감사위 '…
제주 종달온천지구 지정 26년만에 해제 고시 변화무쌍 제주바다 스쿠버다이빙 '방심은 금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