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신규확진 23명중 지역발생 3명 '87일만에 최소'
검역과정서 14명 확진…서울 5명·경남 2명·경기-경북 각 1명 등
어제 발표된 커피점·족발집 집단감염 9명은 이전 통계에 기반영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8.03. 10:39: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다소 주춤해지면서 3일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0명대로 낮아졌다.

 지역사회 내에서 감염된 '지역발생' 확진자가 근 3개월만에 최소치로 떨어진 영향이 컸다.

 다만 수도권을 중심으로 감염 경로를 명확히 알 수 없는 '깜깜이' 집단감염 사례가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데다 해외유입 확진자가 여전히 두 자릿수를 유지하고 있어 방역당국이 긴장의 끈을 놓지 못하고 있다.

 ◇ 일일 신규 확진자 20명대로 떨어져…지역발생 3명 모두 수도권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3명 늘어 누적 1만4천389명이라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는 직전 사흘간(36명→31명→30명) 30명대를 보이다가 이날 20명대로 떨어졌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3명, 해외유입이 20명이다.

 지역발생 3명은 지난 5월 8일(1명) 이후 87일만에 가장 적은 수치다. 지난달 20일 일시적으로 4명까지 떨어지기도 했지만 이후 수도권 곳곳에서 산발적인 감염이 잇따르면서 10∼30명 안팎을 유지하다가 이달 들어 8명→8명→3명 등 사흘 연속 한 자릿수를 기록하고 있다.

 이처럼 지역감염이 크게 줄어든 것은 환자 자체가 감소한 이유에 더해 휴일 검사 건수가 줄어든 영향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0시 기준 검사 건수는 3천511건으로, 전날(4천416건)보다 적었고 직전 이틀인 1일(8천34건), 7월 31일(7천581)과 비교하면 절반을 밑돌았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은 서울 2명, 경기 1명 등 수도권에서 3명 모두 나왔다.

 구체적 사례를 보면 기존의 집단감염지인 서울 강서구 소재 노인 주야간 보호시설인 강서중앙데이케어센터와 종로구 신명투자 등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방대본은 전날 서울 강남구 '할리스커피 선릉역점'과 서초구 양재동 '양재족발보쌈' 등에서 총 9명이 확진됐다고 밝혔으나, 이는 기존 미분류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조사하던 중 새 집단감염의 고리를 확인한 것으로, 이전 통계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일례로 양재족발보쌈 직원은 지난달 30일 확진됐는데, 이런 경우 보통 다음날인 31일 0시 통계에 잡힌다.

 ◇ 해외유입 39일째 두 자릿수 유지…방글라데시·러시아·필리핀 등서 유입 감소 추세의 지역발생과 달리 해외유입 확진자는 꾸준한 증가세를 유지하며 지난 6월 26일 이후 39일째 두 자릿수로 집계됐다.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 20명 가운데 14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 과정에서 발견됐다. 나머지 6명은 서울(3명), 경남(2명), 경북(1명)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의 국적을 살펴보면 내국인은 14명, 외국인은 6명이다.

 방글라데시와 러시아에서 유입된 확진자가 각 4명이고 필리핀·일본·미국 ·알제리에서도 2명씩 유입됐다. 이 외에 인도·이라크·카자흐스탄·멕시코발(發) 확진자가 1명씩이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치면 서울 5명, 경기 1명 등 수도권이 6명이다. 전국적으로는 4개 시·도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한편 사망자는 늘지 않아 누적 301명을 유지했다.

 이날 0시까지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21명 늘어 누적 1만3천280명이 됐다.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2명 늘어 808명이며, 이 가운데 위중·중증 환자는 13명이다.

 국내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은 총 157만9천757명이다. 이 중 154만7천967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1만7천401명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정부 2차 재난지원금 1차 대상자 28~29일 지급 '의정 합의' 최대집 의협회장 탄핵당하나
조국 동생 채용비리만 유죄..허위소송 등 무죄 민주당 '재산신고 누락' 김홍걸 의원 전격 제명
택배기사들, 분류작업 거부 하루만에 철회 공공기관 필기시험 커트라인·수험생 성적 공…
경찰 '자대배치 의혹 제기 고발' 추미애 아들측… 추미애 "나도 남편도 민원 넣은 바 없다"
정경심 교수 재판도중 쓰러져 119 후송 민주-국민의힘 지지율 오차범위 밖으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