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졸속 공론화 중단하라"
제주 시민단체, 정부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관련 시국선언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07.09. 17:05: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지역 시민단체(제주탈핵도민행동·곶자왈사람들·노동당제주도당·민주노총 제주본부 등 14개 시민단체)가 9일 정부의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과 관련해 '시국 선언'을 발표하고, "사용후핵연료(이하 핵연료 폐기물) 관리정책 졸속 공론화를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이 단체들은 "산업부는 핵연료 폐기물 관리정책을 공론화할 자격이 없다"며 "대통령 산하의 독립적인 핵연료 폐기물 관리 전담기구를 구성해 원점부터 제대로된 공론화를 시작하라"고 주장했다. 핵연료 폐기물 재검토위원회 구성 결과 총 5명의 위원회 사퇴하고 2명의 위원이 장기 불출석하고 있는 점 등을 근거로 들었다.

또 이들은 "산업부가 이미 실패한 핵연료 폐기물 공론화를 지역 공론화, 숙의 과정 등 투명한 과정 없이 강행하고 있다"며 "지금의 공론화를 멈추고 투명하고 독립적인 전담기구를 구성해 원점부터 공론화를 다시 시작해야한다"고 촉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서귀포서 스킨스쿠버 중 의식 잃은 40대 관광객… 제주의사회 총파업 동참… 개인 의원 39% 휴진
제주 동부경찰서장 오충익·서부서장 문영근 14일 의사협회 총파업...제주 개인의원 38% 휴진
부동산특별조치법 대상지역에 제주 동(洞) 제… '묻지마 폭행'에 칼 뽑은 경찰... 생활 주변 폭…
유치원·어린이집 급식안전 대폭 강화한다 제주소방, 종합정밀점검 대상 확대 실시
'불꽃같은 삶' 제주 여성 독립운동가 3인 '기념… 제주지역 의사들도 14일 총파업 '의료공백' 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