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코로나로 농업용수 광역화사업 '조기 발주'
총사업비 1362억원… 1700명 일자리 창출 기대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4.02. 12:55: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농업용수 통합 광역화사업'을 조기 발주한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가뭄 피해 예방과 영농안정을 위해 이뤄지는 것으로, 제주도는 사업이 조기에 시행될 수 있도록 농림축산식품부와 기획재정부에 지속적으로 건의한 바 있다.

 이에 따라 당초 5월로 예정됐던 총사업비 심의가 앞당겨져 지난달 20일 세부설계에 따른 총사업비가 확정, 4월 발주가 가능해졌다.

 조기 발주로 제주도는 총사업비 1362억원(국비 1089억원·지방비 273억원) 가운데 338억원을 올해 집행한다. 또 도내업체 참여 방안을 마련해 이달 중 발주하고, 5월 입찰 공고를 거쳐 8월 착공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으로 1700여명의 일자리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제주도는 전망했다.

 제주도 관계자는 "농업용수 통합 광역화사업이 농업 뿐만 아니라 건설경기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통한 내수 진작 및 지역경제에 활력을 줄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업용수 통합 광역화사업은 용천수(6개소), 관정개발(58개소), 광역저수조(54개소), 용수관로(470㎞), 자동화시스템 등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투자유치로 제주산 우유 처리난 해소되나 제2공항 연속 토론회 개최… 올해 갈등 해소되…
'24억 투입' 제주시 구좌읍 스마트 마을로 만든… 제주도 상하수도 요금·급수정지 처분 유예
제주농업기술센터 '천연염색' 프로그램 교육생… 제주개발공사, 수자원 보전·재해 예방 역할 '…
수도권 청년 51% "제주 이주 의향 있다" 제주자연 만끽하는 세계유산축전 '100일 앞으로
제주, 국토부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선정 제주농기원, 귀농창업 활성화 교육생 모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