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바람피운다' 의심 아내 살해 50대 징역 15년 선고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4. 13:34: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다른 사람과 바람을 피운다고 의심해 재혼한 아내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50대 남성이 징역 15년을 선고받았다.

 제주지법 형사2부(재판장 정봉기)는 살인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52)씨에 대해징역 15년을 선고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 23일 밤 10시 29분께 술에 취한 상태로 집으로 돌아가 잠을 자고 있던 아내를 때리고, 흉기로 4차례 찔러 살해했다.

 A씨는 자신이 현금 100만원을 식탁 위에 놓아뒀던 사실을 잊어버린 채 술 취한 상태에서 '피해자가 다른 남자와 바람을 피워 자신이 일해서 벌었던 돈 100만원을 내연남에게 갖다주려고 한다'고 오해하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재판부는 "살인은 사람의 생명이라는 고귀하고 존엄한 가치를 침해하는 중대한 범죄로, 어떤 경우에도 용납될 수 없다"며 7년∼12년의 양형기준을 초과해 엄하게 처벌한다고 밝혔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2회 제주올레상 2개부문 후보 31일까지 공모 제주개발공사 제주구도심 도시재생사업 본격…
한라산국립공원 50주년 기념주화 6일부터 접수 만취 음주교통사고 20대 벌금 1500만원 선고
제주 제2첨단과학단지 토지 일부 강제수용 추… 제주 호우특보 해제..7일까지 흐리고 비
제주경찰청장에 김원준 본청 외사국장 제주 남·북·산지 호우특보.. 시간당 20㎜
제주시 5급 승진 의결자 명단 발표 '폭염특보' 제주시 오늘 낮 최고기온 3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