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142명 무더기 추가 발생
대남병원·신천지서 130명…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산세
국내 총 346명·사망 2명…5천481명 검사중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2. 11:39: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하룻밤 새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140여명이 무더기로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2일 오전 9시 기준 코로나19 환자가 전날 오후 4시 대비 142명 늘어난 총 346명이라고 밝혔다.

확진자 중 2명은 사망자다. 청도대남병원에서 지난 19일 사망 후 코로나19로 진단된 1명과 전날 청도대남병원에서 부산대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진 1명이다.

새로 발생한 환자 142명 가운데 131명은 대구·경북에서 나왔다. 경북에서 103명, 대구에서 28명이다.

이외에 부산(2), 경기(2), 충북(2), 대전(1), 광주(1), 전북(1), 세종(1), 제주(1) 등이다.

이날 오전 강원도 춘천에서도 환자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지자체가 발표한 데 따라 사실상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춘천의 환자는 중앙방역대책본부 집계에는 아직 잡히지 않는 수치다.

추가 확인된 환자 중에서 신천지대구교회 관련자는 38명이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신규 환자는 경북(10), 대구(24), 부산(1), 경기(1), 광주(1), 세종(1) 등 전국에서 나타나고 있다.

청도대남병원 관련 환자는 92명이 추가됐다. 92명 중 91명은 경북, 1명은 대구 지역 발생자다.

이날 오전까지 대구·경북 지역 환자는 총 283명이다. 전날 오후 152명보다 131명이 늘었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환자는 전날 131명에서 이날 169명으로 증가했다.

지금까지 집계된 청도대남병원 관련 환자는 108명이다.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은 2만명에 육박하고 있다.

확진자를 제외하고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은 총 1만9천275명이다. 이 중 1만3천794명은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 나머지 5천48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중대본은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하루 2차례 신종코로나 환자 현황을 공개하고 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신혼부부 아니어도 '생애 첫 주택' 취득세 감면 '목포투기 의혹' 손혜원 12일 1심 선고
'수도권 n차감염' 신규확진 34명중 지역발생 23… 내년부터 부양가족 있어도 생계급여 준다
'노조와해' 삼성 임직원들 2심도 유죄 문 대통령 "부동산 시장 감독기구 설치 검토"
병장 월급 2025년까지 96만원으로 인상 특별고용지원 업종 고용유지지원금 60일 연장 …
남대문시장 집단감염 10일 코로나19 28명 신규 … 조국 "청와대 하명수사 대통령 탄핵위한 것"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