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지나친 불안 안돼".. 제주들불축제 축소 개최키로
행사일정 3일로 축소..3월13일부터 15일까지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20. 02.14. 11:09: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인해 취소 여부를 두고 고심했던 2020제주들불축제가 축소 개최된다.

고희범 제주시장은 14일 오전 10시 제주시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19로 인한 지나친 불안과 공포에서 벗어나 지역경제 위기 회복의 계기로 삼고자 들불축제를 예정대로 개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고 시장은 이날 "방역은 저희가 책임지겠다"며, 이번 들불축제를 통해 코로나19바이러스를 들불로 태워버리고 시민에게 건강과 희망을 주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제주시는 내달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간 제주시 애월읍 새별오름 축제장에서 '2020 제주들불축제'를 열 계획이다.

이와 관련 제주시는 외국인 참여로 염려되는 부분을 해소하기 위해 중국 등 국외 14개 자매결연도시를 올해에 한해 초청하지 않기로 했다. 또한 그와 관련된 프로그램과 실내행사를 하지 않는 등 축소 조정했다. 행사는 제주시 애월읍 새별오름 일대 들불축제장에서 예정됐던 야외행사 위주로 운영된다. 시내권에서 개최되는 서막행사를 축소 조정하고 실내행사인 환영만찬을 취소하는 등 당초 4일간의 일정을 3일로 조정했다. 당초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운영될 예정이었다.

시는 또 행사장 현장에 의료진을 배치한 현장진료소와 방역대책반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천막 등 모든 시설물에 대한 방역과 함께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부스 종사자에 대해 마스크를 착용토록 하는 한편 이번 행사기간에만 한시적으로 일회용품을 사용하도록 허용할 계획이다.

1997년 시작돼 올해 23회째 행사를 맞는 들불축제는 문광부 지정 문화관광축제이자 제주를 대표하는 축제로 자리매김했다. 2011년 전국적으로 구제역 파동이 일면서 들불축제 모든 일정이 취소된 바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국회 행정안전위, 내달 23일 제주 국정감사 추… 4·3특별법 전면개정 공청회 열릴 듯
[월드뉴스] 中 코로나·반중정서에 유학생 80만… 화훼농가 수입 매년 감소… 5년새 '반토막'
제주 '안전망 강화' 코로나19 사각지대 해소 추… 오영훈 의원 "국가사업도 주민투표 가능 법 개…
제주지역 코로나19 확진자 2명 퇴원…10명 치료… '논란의 연속' 제주형 지역화폐 제대로 발행될…
위성곤의원 민주당 의원모임 '더 좋은 미래' 대… "경영위기 중소기업 육성자금 융자 금리 인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