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에서 가장 비싼 땅값 평당 2000만원대
연동 제원아파트 파리바게트… 2위는 칠성로 금강제화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3. 18:13: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 연동 제원아파트 사거리 소재 파리바게트 제과점 건물이 지난해에 이어 제주지역 표준지 가운데 단위당 가장 높은 땅값을 기록했다. 연동·노형 중심의 상업지역 땅값의 강세가 뚜렷했다.

13일 국토교통부가 공시한 2020년 표준지공시지가 지역별 열람자료에 따르면 이곳의 지가는 지난해 ㎡당 650만원에서 올해 4.6% 오른 680만원(평당 2060만원)이다. 그 뒤를 제주시 일도1동 일명 칠성로의 금강제화와 노형동 소재 노형종합클리닉 건물이 ㎡당 630만원에 공시됐다. 이곳의 지가 상승률은 지난해에 견줘 각각 3.26%, 3.27% 상승했다.

상가가 발달한 노형과 연동, 그리고 일도1동과 이도2동 땅값이 비교적 높았다. 제주시지역 상위 9곳까지 ㎡당 500만원대를 유지하며 높은 몸값을 자랑했다.

노형로터리 인근 상업지역을 중심으로 제주 평균(4.44%) 이상의 상승률이 적용되는 등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개발 호재가 지가 상승에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경제 주요기사
정부 우체국·농협 마스크 판매 발표에 소비자 … 공정위 "제주 가맹점 수 1년새 7.8% 늘어"
지난해 제주에서 4509명 태어났다 제주지역 인구 유출 본격화 되나
창립 50주년 한라신협 자산 6000억원 돌파 제주상의 지식재산프로그램 수혜기업 모집
대형마트 생필품 구매량 '부쩍'..코로나19 영향? 서귀포시 작년 하반기 고용률 전국 시단위 1위
제주항공, 3월 봄맞이 기내 프로모션 실시 제주 하나로마트 32곳 돼지고기 초특가 할인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