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 설경 절정
3년만에 최고 50cm 강설
자연 설질 슬로프·함백산 은빛 설경 절정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29. 17:32: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 설경.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 설경.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이 최근 강원도 태백지역에 내린 많은 눈으로 최상급 슬로프 설질과 은빛 설경의 장관을 이루고 있다.

부영그룹 오투리조트는 지난 27일 시작된 눈으로 스키장 내에 30cm, 스키장 최정상인 해발 1420m의 함백산 정상에는 50cm의 눈이 쌓였다고 29일 밝혔다. 오투리조트가 위치한 강원도 태백 지역은 현재까지 평균 8.9cm의 눈이 내려 3년 만에 최고치의 적설량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눈으로 오투리조트 스키장을 찾는 스키어, 스노어 보더들은 자연 눈이 빚은 최상급 설질은 물론, 은빛으로 뒤덮인 함백산 설경까지 즐길 수 있게 됐다는게 리조트 측 설명이다.

오투리조트 관계자는 "최고급 장비가 빚어낸 인공 눈도 자연 눈의 설질은 따라갈 수 없다"며 "이번 주 오투리조트를 찾는 고객들은 최고 상태의 슬로프를 즐길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추석차례상 비용 전통시장 24만 4000원 포스트코로나 시대, 클린 제주, 안전 제주 부…
코로나 19 여파 제주지역 대출 증가폭 확대 '착한 임대료 운동' 제주지역 동참 '외면'
주택 마련의 꿈 계속되는 '부익부 빈익빈' 제주 태양광발전시간 3.69시간 전국 평균 보다 …
제주 MICE 산업 외국어 인력 확보 나선다 제주컨벤션뷰로 대학생 SNS 기자단 운영
제주 中企 76.0% 추석 자금사정 “곤란” 호소 "예산 없어서…" 제주 올해 전기차 배정 물량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