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박희수 "제주4·3특별법 전부 개정 조속처리"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1.19. 11:08: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4·15총선 제주시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박희수 예비후보는 19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주 4·3희생자 유족들의 70년간 품어온 한을 조금이나마 풀어드리기 위해 피해자 배보상 등을 포함하는 제주4·3특별법의 전면 개정이 반드시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박 예비후보는 "제주4·3특별법의 전부 개정안은 2017년 12월 제주4·3 희생자와 유족들에 대한 배보상 등을 통한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발의됐지만 처리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라면서 "4·3의 완전한 해결의 핵심인 배보상에 적지 않은 재정이 소요된다는 점 때문인지 국회의 법안 심의는 지지부진한 상태고, 사정이 이렇다보니 유족들도 수차례 국회를 찾아 조속한 처리를 촉구하고 있지만 얼마 남지 않은 20대 국회에서의 처리가 이뤄질지는 알 수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동안 제주4·3사건의 희생자와 유족들의 명예회복과 진상규명이 상당한 성과를 거두기는 했지만 아직도 제주4·3사건으로 인한 트라우마와 정신질환 및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희생자 및 유족들이 적지 않은 게 현실"이라면서 "제주4·3특별법의 전부 개정은 4·3의 상처 치유를 위한 완전한 진상규명과 평화와 상생, 화해의 정신 계승 차원에서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 제주4·3특별법의 전부 개정 등 완전 해결 노력을 경주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뚫렸다… 20대 군인 코로나19 최종 '확진' 제주 코로나 양성 나온 20대 군인 사실상 '확진'
4·3유족회-통합당 원내대표 면담 '불발' 다음주 민주당 제주시을 본선행 경선 불꽃 경…
위성곤 "제주경제 살리기 정부차원 신속한 지… 제주 첫 코로나19 양성자.. 21일 새벽 확진여부 …
국내외여행업 신설 여행업 제도 개선 제2공항 갈등 해소 방안은 예상대로 '토론회'
제주 코로나19 1차 검사 첫 양성 반응자 발생 제주 거주 '대구 31번 확진자' 접촉자 '음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