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해양자원 활용 응용기술 개발 나선다
JDC, 울산과학기술원과 해수자원화 기술 협력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20. 01.16. 16:31: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와 울산과학기술원(총장 이용훈, UNIST)이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해양자원 활용에 필요한 응용기술 개발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

 JDC는 UNIST와 15일 UNIST 대학본부에서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UNIST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해수(海水)전지' 원천기술과 이를 기반으로 한 해수자원화 기술을 제주 해양으로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해양 친화적 에너지 및 자원화 기술 개발에 대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이를 위해 해수자원과 기술의 개발·실증·보급·사업화를 위한 협력과 연구 시설의 공동 활용, 정보교류 협력과 홍보활동 및 공동의 이익을 위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해수전지'는 지구상에서 가장 풍부한 자원인 바닷물을 에너지원으로 이용해 전기 에너지를 저장하고, 사용하는 신개념 에너지저장장치다. 바닷물을 양극으로 이용하므로 가격이 저렴하고 해양 친화적이며, 열 제어가 자체적으로 가능해 폭발의 위험이 적다는 장점이 있다. 또 해수전지를 기반으로 한 해수담수화, 해수살균, CO2 포집, 및 해수수소생산 기술 등 해수자원화 기술로 확장할 수 있어 세계 고부가가치 기술 산업으로 확장 가능성을 갖고 있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제주의 청정 해양환경에서 해수자원화 기술을 실증할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의 연구 성과가 제주의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나가길 바란다"고 기대감을 표했다.

 이용훈 UNIST 총장은 "해수전지는 UNIST가 확보한 우수한 기술 역량과 차별성을 보여주는 우수한 기술"이라며 "이번 협력을 기반으로 해외 시장을 공략할 수출형 연구로 성장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정부, 공무원 외부식당 이용 장려키로 [월드뉴스] 中, 코로나19 대응 비판한 교수 연락…
민주당, 서귀포시 지역구 총선 후보자 추가 공… 고경실 "청년 창업 활성화 '창업촉진법' 제정"
전기자동차엑스포-법무법인(유) 세종 업무협약 제주 2019년 예산 성인지 결산서 작성 추진
제주 도민안전지킴이 점검단사업 확대 D-58 야권 이합집산 제주 총선판도 지각변동  
제주 해군기지 진입도로서 유물 무더기 발견 '코로나19' 피해 기업 특별 융자 지원 17일부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