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2부 강등' 제주Utd 지도체제 완전 물갈이
한중길 대표-남기일 감독 이어 단장에 김현희 선임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1.16. 11:01: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Utd 신임 김현희 단장. 제주 제공

2019시즌 강등의 아픔을 맛봤던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지도체제를 완전히 물갈이했다.

 제주는 대표이사에 한중길 SK에너지 본부장, 감독에 남기일 전성남감독을 선임한데 이어 신임 단장으로 김현희 전 울산현대 사무국장(45)을 임명했다고 16일 밝혔다.

 김현희 신임 단장은 2005년 부산아이파크에 입사해 축구와 인연을 맺은 후 홍보업무 매니저와 전력강화팀장을 역임하면서 다양한 실무 경험을 쌓았다. 2012년 대구FC로 자리를 옮긴 후에는 2시즌 동안 홍보마케팅팀장으로 활동하며 모범적인 사회공헌활동 모델을 제시했고, 대구가 2013년 프로축구연맹이 처음으로 시상한 '팬프렌들리상', 'K리그 사랑 나눔상' 등을 수상하는데 큰 기여를 했다.

 2014년에는 울산 현대 홍보마케팅팀장으로 적을 옮겼으며 같은 해 12월 K리그1 최연소 사무국장으로 승진했다. 이후 2016년 10월 사업경영실장을 거쳐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사무국장을 지냈다.

 최근 2020시즌 1부리그 승격을 위한 대대적인 혁신의 일환으로 신임 단장을 찾던 제주는 구단 운영의 전 분야를 거친 실무형 인재인 김현희 신임 단장을 적임자로 선택했다.

 김현희 신임 단장은 "최고의 전통을 자랑하는 제주유나이티드의 일원이 되어 정말 기쁘다. 제주는 2020시즌을 앞두고 혁신을 통해 힘찬 도약을 위한 시동을 걸었다. 목표인 1부리그 승격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 그리고 언제나 제주도민에게 행복을 주는 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스포츠 주요기사
'코로나19 확산' 프로축구 개막 무기한 연기 토론토 류현진 5일 간격 등판 준비 본격 시작
잘츠부르크 황희찬 정규리그 8호 도움 황의조 '최강' PSG 상대로 시즌 6호골
제주유나이티드 2020시즌 새 유니폼 공개 렛츠런파크 제주 임시 휴장
한국 남자농구 아시아컵 예선 2연승 일본 J리그, 코로나19에 '리그 중단' 검토
김광현, MLB 첫 시범경기서 'KK쇼' 스페인 매체들 "기성용, 마요르카와 입단 계약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