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이경용 제주도의원, 4·15총선 불출마 "도의원 길 우선"
14일 보도자료 통해 입장 표명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1.14. 12:34: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4월15일 치러지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서귀포시 선거구 출마예정자로 거론돼왔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이경용 의원(무소속, 서귀포시 서홍·대륜동)이 "제주도의회 도의원의 길을 우선하고자 한다"며 4·15총선 불출마 입장을 밝혔다.

 이 의원은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많은 지역 분들의 권유를 받으며 그간의 일들에 대한 보다 더 큰 발걸음을 주문 받아 왔다"면서 고심 끝 "우선 제주의 현안에 먼저 성실히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서귀포는 얼마전 대한민국 최초 법정 문화도시로 지정되면서 새로운 가능성을 만들고 있는데, 향후 서귀포시가 문화도시로서 성공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여야 하며, 제2공항 건설 사업을 비롯해 체육시설 인프라 확충 및 복지시설 확장과 서귀포 도시기반시설 구축, 감귤을 비롯한 1차 산업 경쟁력확보, 6차산업 및 관광진흥 등 서귀포 경제활성화 및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들어 내야하는 수많은 과제가 남아 있다"면서 "당장은 국회보다는 제주도의회에 있으면서 더 많은 일들을 할 수 있고, 해야 한다고 판단했다"고 부연했다.

 이 의원은 "정파나 이념이 아닌 순수한 주민 중심의 기본이 있어야하며, 지금 서귀포 지역에 당장 필요한 것은 이 부분에 대한 책임있는 도의원의 모습이라 생각한다"면서 "지역주민들에게 말씀드린 약속들을 지켜가기 위해 지역에 더 충실한 책임있는 제주도의회 도의원의 길을 우선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中 '우한 폐렴' 사망 80명·확진 2744… 선거·제2공항·지역경제활성화 "예상대로"
제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초긴장' 박희수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법 개정"
고경실 "4·3특별법 개정을 1호 과제로" 무인민원발급기 등․초본 발급 제출기관만 선…
김영진 "우한폐렴 대비 검역 강화해야" 김효 "원희룡이 한국당 쪼그라뜨린 장본인"
제주서 작년 1624명 '조상 땅' 찾았다 범람에 속수무책 '협동교' 개축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