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삼진아웃 '준공영제 조례' 상임위 통과
운수업체 공모 통해 외부 회계감사 의무화
재정지금 환수 등 3년 3회 이상 사업 제외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11.22. 16:54: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방만 운영시 재정지원 제한 등 버스 준공영제 감시를 강화하는 내용의 '제주특별자치도 버스 준공영제 운영에 관한 조례안'이 상임위원회를 통과했다.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는 22일 속개한 제378회 제2차 정례회 1차회의에서 해당 조례안을 수정가결했다.

 조례안은 지난 9월 버스 준공영제 제도개선(14개 분야) 협약을 토대로 준공영제 운영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고, 기존 협약서의 미비점을 보완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조례안은 준공영제운영위원회를 설치해 준공영제 운영과 수입금공동관리에 관한 주요사항을 심의하도록 하고, 매년 회계 전문기관을 통해 표준운송원가를 검증·산정하도록 했다.

 또 운수업체가 자체 선정하던 감사인을 도지사가 매년 공모를 통해 지정하는 감사인에게 외부 회계감사를 받도록 의무화했다.

 특히 도 재정에 심각한 영향을 미치거나 관련 법령 개정으로 준공영제 운영을 지속할 수 없다고 판단될 경우 준공영제를 중지하는 내용과 재정지원금 환수 또는 감액처분을 3년 이내 3회 이상 받은 운송사업자를 준공영제에서 영구 또는 일정기간 제외하는 규정도 포함돼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미래통합당 제주도당 혁신 위원에 조민철 변호… 제주참여환경연대 "드림타워 카지노 영향평가 …
롯데관광개발 "현명한 결정 감사... 지역상생 … 제주동부농기센터, 자체 배양 농업미생물 '인…
첫 산업 영향평가 드림타워 카지노 '적합' 판… 제주도-SGI서울보증 협약... 고용우수·인증기업…
김경미 의원, 사회적경제 활성화 릴레이 소통 … '제주형 뉴딜' 종합계획 속도... 예산확보 과제
미래통합당 제주도당 혁신위원 3명 선정 제주청년센터, 제주시 중앙로 천년타워에 '새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