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뉴스-in
[뉴스-in] 강창일 의원 “기존 입장과 달라진 것 없어”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9. 11.22.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총선 불출마 시사 보도 해명

○…더불어민주당 소속 강창일 국회의원이 21일 내년 총선 불출마를 시사했다는 한 언론보도로 도민 사회가 들썩.

강 의원은 이날 모 언론사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와 관련 전화 인터뷰를 하던 중 내년 총선 출마 여부 관련 질문에 "출마를 할 수도 있고 안 할 수도 있고, 고민 중이다. 한 달 정도 더 지역 주민과 상의할 예정"이라고 답변.

이에 대해 강 의원 측은 즉각 기존 입장과 달라진 게 없다고 해명. 부미현기자

진드기감염병 관리 최우수

○…제주도가 2019년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관리사업 평가 결과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21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는 영예를 차지.

질병관리본부는 전국 시·도와 지자체 보건소를 대상으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사업 추진 결과를 평가했는데, 우수사례와 실적 심사에서 제주특별자치도를 가장 뛰어난 기관으로 인정.

이번 표창은 예방사업 등에 대한 우수한 평가는 물론 감염환자에 대한 효과적인 대처와 많지 않은 환자발생이 무엇보다 중요했다는 내부평가도 주효. 조상윤기자

재선충병 소나무 통계 혼선

○…제7차 소나무 재선충병 방제사업 대상 고사목 현황에 대한 제주도와 제주시의 통계가 달라 혼선.

제주도는 다음달부터 내년 4월까지 이뤄지는 제7차 소나무 재선충병 방제사업 대상 제주시 관내 재선충병 감염 소나무는 6만 2000본으로 제시했으나 제주시는 4만 5000본 정도로 분석.

제주시 관계자는 "제주도가 그냥 고사한 소나무들까지 포함시켜 우리 통계보다 많게 나온 것"이라며 "현재 관내 재선충병 감염 고사 소나무는 4만5000본에서 5만본 정도"라고 언급. 고대로기자

뉴스-in 주요기사
[뉴스-in] 내년 총선 앞두고 "명당 사무실 잡아… [뉴스-in] 서귀포시, 도외 고액체납자 출장 징수
[뉴스-in] 제주도-의회 ‘예산안 논쟁’ 공방 2… [뉴스-in] 도·개발공사·사회복지협의체 업무 …
[뉴스-in] 비상품 감귤 유통행위 강력한 단속 주… [뉴스-in] 청와대, 조국 사태 이후에도 골머리
[뉴스-in] 김태석 의장 불출마 선언… 제주시갑 … [뉴스-in] 용암수 출시 맞서는 삼다수… ‘물의 …
[뉴스-in] “제주만의 자치위원 모델로 자치분… [뉴스-in] 제주도-강원도 ‘상생 업무협약’ 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